사용자토론:황동기시대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황동기시대님, 한국어 위키백과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OOjs UI icon bold-a.svg OOjs UI icon italic-a.svg  OOjs UI icon signature-ltr.svg  OOjs UI icon link-ltr.svg OOjs UI icon image-ltr.svg OOjs UI icon puzzle-ltr.svg OOjs UI icon highlight.svg
토론 문서에 글을 남길 때는 맨 뒤에 꼭 서명을 넣어 주세요. 위키백과에서 쓰는 서명 방식은 이름을 직접 쓰는 것이 아니라, 물결표 4개(--~~~~)를 입력하거나 편집 창에서 그림의 강조된 서명 버튼(OOUI JS signature icon LTR.svg)을 누르면 됩니다.

Welcome! If you are not good at Korean or do not speak it, click here.

-- 환영합니다 (토론) 2015년 12월 31일 (목) 13:12 (KST)[답변]

'금속결정→초안:금속 결정' 등의 초안 이름공간 이동에 대해서[편집]

해당 문서 이동은 이전으로 되돌립니다.(※특수:차이/30751146)

초안 이름공간은 삭제 대기를 위한 공간 내지는 적치장과 같은 공간이 아닙니다. 초안 문서들은 반드시 일반 이름공간으로 이동시킬 것을 전제로 만들어져야 합니다.위키백과:초안

문서가 삭제가 되어야 한다면, {{삭제 신청}} 틀을 붙이거나, 삭제 토론(※위키백과:삭제 토론)을 개시할 수 있으므로 참고를 바랍니다. -- 메이 (토론) 2021년 11월 23일 (화) 01:07 (KST)[답변]

'활성화 함수' 문서 삭제 알림[편집]

해당 문서는 삭제되었음을 알려드립니다. ※초안:활성화 함수 -- 메이 (토론) 2021년 11월 28일 (일) 11:09 (KST)[답변]

관리자에게 억울한 일을 당했습니다.[편집]

며칠간 차단되어있던 동안 스토킹 피해자라는 이유로 정보를 지우는 것은 잊혀질 권리를 위키백과에서 공식 인정하는 셈이 되고, 출처의 수와 질이 동일한 경우에 대해 스토킹 여부에 따라 다르게 결정되는 것은 위키백과의 정책에 어긋난다는 발언 또한 부당하게 삭제가 되었습니다. 출처의 질과 수가 동일한데도 스토커의 유무에 따라 등재 여부가 다르게 되는 것은 재단의 공식 입장 등, 위키백과 내의 어떠한 정책으로도 받아들여질 수 없는 주장입니다.

저는 잊혀질 권리에 대한 저의 생각과 제가 생각하는 정책 해석에 맞게 행동하고 있을 뿐이며 릴카에 대한 적개감은 갖고 있지 않습니다. 그리고 사람들이 자꾸 저보고 메일짱 아니냐고 하는데, 메일짱은 릴카보다 연상이지만 저는 릴카님보다 연하입니다. 생존 인물에 대한 명백한 공격이라니, 비판받은 일을 한 관리자에 대한 비판을 빼고 다른 사람에 대한 명백한 공격인가 묻고 싶네요.


위키백과:생존 인물의 전기에 따르면 위키백과:확인_가능#수상한_출처만 아니면 신뢰할 수 있는 출처로 간주될 수 있습니다. 인플루언서닷컴(미디어썰)은 1인미디어 전문 뉴스채널로 품질인증을 받은 적이 있는 매체입니다. 또한 언론사 하단에 윤리강령을 준수한다고 되어있습니다.

다른 매체중에는 "데일리e스포츠"라는 언론과 같은 법인의 다른 언론에서 "데일리e스포츠" 소속 기자가 보도를 한 것이 있습니다. "데일리e스포츠"는 네이버와 다음에 모두 송출되는 매체로 오랫동안 e스포츠를 보도하면서 다른 인터넷언론 만큼의 신뢰성이 입증된 출판사입니다.

또한 기사중에 직접 본명이 언급되지는 않았지만, 본명까지 밝혀가면서 릴카가 무언가를 해명하였다고 톱스타뉴스에 보도된 적이 있습니다. 톱스타뉴스는 네이버에 송출되는 매체로 릴카의 독자들이 그 본명을 모른다면 본명을 보면서 해명이 되었다고 여길 수가 없습니다. 이를 통해서 릴카의 본명이 대중에게 널리 공개된 정보라는 사실이 증명됩니다.

위키백과:신뢰할_수_있는_출처#살아있는 사람에 대한 글

살아있는 사람에 대한 내용은 매우 주의깊게 근거를 제시하여야 합니다. 신뢰할 수 있는 제3자의 출처가 없으면, 일대기는 독자 연구 금지와 확인 가능 정책(또는 지침)을 어기는 것이며, 명예훼손이 될 수도 있습니다.

만약 이것을 신뢰할 수 있는 제3자의 출처가 아니라고 한다면 독자 연구 금지와 확인 가능 정책을 어기는 것이어야 하는데, 일단 독자 연구 금지와 확인 가능 정책은 만족합니다. 순수히 1차출처에 의해서만 등재를 해야 하는 것이 아니라 2차 출처에 의해 등재를 해야 하는 상황입니다.

신뢰할 수 있는 출처는 해당 주제와 관련된 믿을 수 있다고 여겨지거나 권위 있는 출판물을 말합니다. 신뢰성의 평가는 그 내용에 대한 고려와 함께 저자와 간행물의 신용에 의존합니다.

인플루언서닷컴은 콘텐츠 인증을 받은적이 있는 대한민국의 정식 인터넷 신문이며, 데일리e스포츠(데일리게임) 기자가 쓴 해당 법인의 다른 인터넷 언론의 기사 또한 다른 인터넷 신문 만큼만큼의 권위를 인정할 수 있습니다.

저는 그렇기 때문에 이계덕 문서에서 등재가 가능한지 아닌지는 잘 모르더라도 등재를 한다면 전과를 숨길 수는 없다는 결론이 나왔던 것처럼, 이번 사안에서도 등재를 한다면 릴카 문서에서 본명을 적어넣을 수 밖에 없다는 결론이 나올 것을 확신합니다. 2001:2D8:211:A7D1:E4BB:BB50:D5B9:9000 (토론) 2021년 12월 31일 (금) 15:25 (KST)[답변]

의견 분쟁이 공정한 토론을 통해 해결되기를 기원합니다. IP 님이 제시한 출처에 대한 근거가 맞다는 것을 전제로 하면 본명을 적어야 한다는 주장에 일리가 많고 사흘간 차단을 당한 것은 부당하지만, 바로 문서에 본명을 적어야 한다는데 동의하지 않는 사람도 있을 수 있습니다. 물론 릴카가 계속 활동을 하게 되면 대중의 관심이 점점 많아지니 뉴스도 계속 쌓일테고 아예 인터넷 방송을 떠나서 일반인이 되지 않는 한 적어야한다는 쪽 측에 계속 유리해지겠지만요. 출처에 대해서든 아니면 공정한 토론 기회에 대해서든 시간은 IP 님의 편일 것이니 인내를 가지고 토론에 참여하시는 것을 권고드립니다. 황동기시대 (토론) 2022년 1월 1일 (토) 15:36 (KST)[답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