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잉 RC-135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RC-135V/W 리벳 조인트
RC-135S 코브라 볼

보잉 RC-135는 미국 공군의 대형 정찰기이다. 1961년 부터 32대가 생산되어, 현재도 사용중이다.

대한민국[편집]

대한민국 공군은 최대이륙중량 18톤인 팰콘 정찰기 4대를 구입해 휴전선 상공에서 북한을 정찰할 계획이다. 그러나 미국 공군은 50년 넘게 최대이륙중량 146톤인 RC-135를 사용중이다.

2003년 3월 2일, 원산에서 240km 떨어진 공해상에서 정찰 활동을 벌이던 미 정찰기 RC-135S 코브라 볼에 북한의 미그-29기 2대와 미그-23기 2대 등 4대의 전투기가 15m까지 접근했다.[1] RC-135S 코브라 볼 정찰기는 적외선 센서와 광학 카메라, 첨단 통신설비를 갖추고 탄도 미사일의 발사 징후와 궤적을 추적한다. 냉전 시절 소련의 대륙간 탄도미사일 관련 원격측정 정보를 탐지하는 역할을 했다.

사용국가[편집]

제원 (RC-135)[편집]

일반 특성
  • 길이: 136 ft 3 in (41.53 m)
  • 날개폭: 130 ft 10 in (39.88 m)
  • 높이: 41 ft 8 in (12.70 m)
  • 날개면적: 2,433 ft² (226 m²)
  • 경하중량: 175,000 lb (V/W models) (79,545 kg)
  • 만재중량: 297,000 lb (135,000 kg)
  • 최대이륙중량: 322,500 lb (146,000 kg)
  • 엔진: 4 × CFM 인터내셔널 F-108-CF-201 터보팬 엔진, 22,000 lbf (96 kN) 각각
성능
  • 최대속도: 580 mph (933 km/h)
  • 거리: 3,450 mi (5,550 km)
  • 운용고도: 50,000 ft (15,200 m)
  • 상승률: 4,900 ft/min (1,490 m/min)

더 보기[편집]

각주[편집]

  1. 北전투기, 美정찰기 15m까지 접근 ‘충돌 일보직전’, 동아일보, 2003-03-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