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방송 시트콤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문화방송1993년 《김가이가》를 통해 공개드라마 방식인 시트콤을 처음으로 시도하였으나 별 반응을 얻지 못하였다.[1] 이후 《두 아빠》를 통해 또다시 시도했으나 1년을 넘기지 못한 채 조기종영되는 수모를 당했다. 청춘 시트콤 《남자 셋 여자 셋》을 시작으로 줄곧 청춘 시트콤 위주로 꾸며왔는데 논스톱 시리즈가 많은 인기를 얻으면서 계속되었다. 그러나 《레인보우 로망스》가 저조한 시청률을 기록하면서 청춘 시트콤은 종말을 고했다. 이후 가족 시트콤 중심의 일일 시트콤 시대가 되었으며 《거침없이 하이킥!》, 《지붕뚫고 하이킥!》 등이 대표적이다. 2012년 12월 25일에 방영한 《엄마가 뭐길래》를 끝으로 시트콤 자체가 완전히 폐지되었다.

시간대의 변화[편집]

문화방송 최초의 청춘 시트콤인 《남자 셋 여자 셋》의 시간대는 오후 7시 5분이었으며 주로 교양 프로그램 이전 시간대에 방송되었다. 그러다가 《논스톱》은 5분 빠른 오후 7시로 바뀌었고, 《뉴 논스톱》을 방영하던 2002년 4월 1일에 다시 10분 빠른 오후 6시 50분으로 바뀌었다.

청춘 시트콤 시대가 끝나고 일일 시트콤 시대가 개막하면서 《거침없이 하이킥!》은 MBC 뉴스데스크 이전에 방송되는 이른바 황금시간대인 8시 20분에 배정받지만[2]거침없이 하이킥!》의 성공 이후 《김치 치즈 스마일》과 《코끼리》의 시청률 저조로 《코끼리》의 시간대가 오후 7시 45분으로 일일 드라마와 자리를 맞바꾼다.[3]

한동안 일일 시트콤으로 방영하다가 MBC 뉴스데스크의 시간대 이동으로 인해 월 · 화요일 오후 8시 50분에 방영하는 월화 시트콤으로 바뀌었다. 그러나 2012년 12월 25일, 시청률과 광고 판매율의 저조로 인하여 《엄마가 뭐길래》를 끝으로 일일 시트콤의 제작과 방영을 완전히 폐지되었다.

작품 리스트[편집]

청춘시트콤[편집]

주로 대학 생활을 주제로 한 시트콤으로 《레인보우 로망스》 종영 이후 제작과 방영 모두 중지되었다.

일일시트콤[편집]

문화방송의 일일 시트콤은 《크크섬의 비밀》을 제외한 나머지 모두 가족 시트콤이다. 《엄마가 뭐길래》를 마지막으로 제작과 방영이 중지되었다.

월화시트콤[편집]

2012년 11월 5일 MBC 뉴스데스크의 시간대 변경으로 인해 일일 시트콤의 방영 시간대가 늦춰지고, 주 2회만 방영하는 대신 방영 시간이 늘어나게 되었다. 하지만, 2012년 12월 25일을 끝으로 시트콤 편성이 영구 중지되었다.

월요시트콤[편집]

금요시트콤[편집]

토요시트콤[편집]

일요시트콤[편집]

미니시트콤[편집]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김연수 기자 (1995년 10월 13일). “시트콤 뿌리 내릴까”. 동아일보. 
  2. 차석록 (2006년 11월 3일). “초록뱀미디어 ‘거침없이 하이킥’ MBC와 외주 계약”. 파이낸셜뉴스. 
  3. 김은구 (2008년 5월 14일). “MBC 일일드라마 1년 6개월만에 오후 8시 20분대 원상복귀”. 이데일리. 
  4. 이 작품부터 HD 규격으로 제작되었다.
  5. 김주영 기자 (2000년 5월 9일). “[방송가] MBC, 15일부터 프로그램 정시방송”. 매일경제. 
  6. 남도영 기자 (2000년 5월 11일). “MBC, 새 시트콤 '논스톱'으로 시청률 회복 나서”. 국민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