몽고메리 버스 보이콧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몽고메리 버스 보이콧
미국의 흑인 민권 운동의 일부
날짜1955년 12월 5일  – 1956년 12월 20일 (381일)
지역미국 앨라배마 주 몽고메리
원인
결과
시위 당사자
  • 여성 정치 위원회 (Women's Political Council, WPC)
  • 몽고메리 개선협회 (Montgomery Improvement Association, MIA)
  • 몽고메리 시 정부
  • 내셔널 시티 라인즈 (National City Lines)
  • 몽고메리 시티 라인즈 (Montgomery City Lines)
  • 백인 시민 위원회 (White Citizens' Councils) 몽고메리 지회
  • 주요 인물

    여성 정치 위원회 (WPC)

    • 조 앤 로빈슨 (Jo Ann Robinson)

    MIA members

    시 정부

    • W.A. 게일 (W. A. Gayle,) - 시의회 의장 (시장)
    • 프랭크 파크스 (Frank Parks) - 시의원
    • 클라이드 셀러즈 (Clyde Sellers) - 경찰청장

    내셔널 시티 라인즈

    • 케네스 E. 토튼 (Kenneth E. Totten) - 부회장

    몽고메리 시티 라인즈

    • J.H. 배글리 (J.H. Bagley) - 관리자
    • 잭 크렌쇼 (Jack Crenshaw) - 변호사
    • 제임스 F. 블레이크 (James F. Blake) - 버스 운전사

    몽고메리 버스 보이콧(Montgomery Bus Boycott)은 몽고메리에서 버스인종 분리에 항의하여 1955년 일어나 1956년까지 지속된 정치사회적 보이콧 사건이다.

    배경[편집]

    1944년에도 흑인 야구선수 재키 로빈슨이 비슷한 사건으로 제소된 적이 있었다. 또한 10년 전에도 아이린 모건이 비슷한 사건에 연루되었지만 미국 고등법원에서 승소하였다. 이러한 승리로 각 주를 연결하는 버스에서의 분리 좌석은 철폐되었다. 1955년 3월 2일, 당시 15살 소녀이던 클로데트 콜빈이 몽고메리에서 백인 남자에게 좌석을 양보하지 않았다고 수갑이 채워져 체포되어 버스에서 쫓겨난 사건이 일어났다. 그녀는 헌법적 권리가 침해되었다고 주장하였다. 당시 몽고메리에서는 버스 앞 네 줄은 백인전용으로 설정되어 있었으며 흑인들은 주로 뒤쪽에 있는 그들만의 유색 칸에 앉을 수 있었다. 그런데 버스 이용 인구의 약 75%는 흑인들이었다. 이 칸은 고정된 것은 아니고 표시를 옮길 수 있었다. 버스가 다 차기 전에는 중간에도 앉을 수 있었으나 백인들이 탈 경우 양보해야 했으며, 버스가 만원이 되면 내려야만 했다. 수년동안 흑인 사회는 이러한 불평등에 대해 불만을 표시해 왔다.

    발단 : 로자 파크스의 체포[편집]

    1955년 로자 파크스가 퇴근하기 위해 버스를 타고 유색인종 전용 좌석에 앉아 가던 중, 백인들이 많이 타자 버스기사가 그녀를 포함한 네 명의 흑인에게 자리를 비워 뒷좌석으로 옮길 것을 요청했다. 하지만 로자 파크스가 이를 거부하고, 버스기사는 경찰을 불렀다. 파크스는 흑백 분리에 관한 몽고메리시 조례 위반 혐의로 출동한 경찰에 의해 현장에서 체포됐다.[1]

    전개[편집]

    경찰 조사를 받고 풀려난 파크스는 전미 흑인 지위 향상 협회(NAACP)에게 도움을 청했고, 이로써 버스 보이콧 운동이 시작되었다. 유인물 3만 5000여 장이 몽고메리 전역에 배포되었다. 요구 사항으로 버스에서 흑인이 평등하게 존중받을 것, 흑인 운전기사를 고용할 것, 먼저 탄 순서대로 버스 중간 좌석에 앉을 수 있게 할 것 등이 제시되었다. 흑인 교회들이 버스 보이콧 운동에 동참하기 시작했다. 흑인들은 출퇴근을 위해 버스를 타지 않고 걸어다녔으며, 그 결과 버스 좌석의 대부분이 빈 채로 운행됐다.[1]

    영향[편집]

    흑인인권운동이 성공하여 교통시설 인종차별정책이 폐지되었다. 이후 이어진 미국 흑인 민권 운동의 발단이 되었다.

    외부 링크[편집]

    각주[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