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암역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도암역(道岩驛)은 경상북도 김천군(현 김천시) 어모면 도암리에 있었던 경북선의 역이다. 가정거장으로 영업을 개시하였다가, 승차 인원이 하루 대여섯 명 수준으로 매우 저조하여 1927년 1월 1일에 폐지되었다.

연혁[편집]

각주[편집]

  1. 경북선 남도양역폐지 Archived 2016년 3월 6일 - 웨이백 머신, 《중외일보》, 1926.11.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