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서예술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켈스의 서의 요한복음.

도서예술(영어: Insular art) 또는 히베르노색슨 예술(영어: Hiberno-Saxon art)은 후로마 시대 아일랜드와 브리튼에서 창출된 예술이다. 이 시기 아일랜드와 브리튼은 유럽의 다른 지역과는 구분되는 특징들을 공유했다. 예술사학자들은 도서예술을 민족대이동 시대 예술의 일종이며 또한 중세 초기 서유럽 예술의 일종으로 분류한다.[1]

도서예술은 켈트식 기독교를 따르는 아일랜드 수도주의 운동가들 사이에서 발생하여, 600년경을 전후해 켈트 양식과 앵글로색슨 양식이 혼합되면서 하나의 양식으로서 출현했다. 도서예술의 가장 대표적인 특징은 매듭무늬를 장식적으로 사용한 것인데, 서튼후 유물이나 켈스의 서 같은 기록물에서 현저하게 드러난다.[2]

8세기부터 바이킹이 아일랜드와 브리튼 두 섬을 노략질하기 시작하면서 혼세에 빠진 두 섬에서는 더이상 그전의 도서예술과 같은 장식적인 예술이 가능하지 않게 되었다.[3] 잉글랜드에서는 900년경 앵글로색슨 예술이 도서예술을 대체했고,[4] 아일랜드에서는 12세기까지 지속되다가 로마네스크 양식으로 대체되었다. 도서예술의 가장 중요한 중심지는 아일랜드, 스코틀랜드, 노섬브리아였지만, 잉글랜드웨일스에서도 나타났고, 또한 히베르노스코트 선교사업으로 건너간 켈트족 선교사들에 의해 유럽 대륙에서도 도서예술이 일부 나타났다.

각주[편집]

  1. Honour & Fleming, 244–247; Pächt, 65–66; Walies & Zoll, 27–30
  2. No manuscripts are commonly dated before 600, but some jewellery, mostly Irish, is dated to the 6th century. Youngs 20–22. The early history of Anglo-Saxon metalwork is dominated by the early-7th-century finds at Sutton Hoo, but it is clear these were the product of a well-established tradition of which only smaller pieces survive. Wilson, 16–27. The earliest Pictish stones may date from the fifth century however. Laing, 55–56.
  3. Dodwell (1993), 85, 90; Wilson, 141
  4. Ryan, Michael in Oxford Art Online, S2, Wils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