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하라 번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다하라 번(田原藩)은 에도 시대으로서 미카와 국 다하라(지금의 아이치현 동부 아쓰미 반도, 다하라 시)를 다스린 후다이 다이묘의 영지이다. 번청은 다하라성.

번의 역사[편집]

역대 번주[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