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트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네이트
영리여부
사이트 종류 포털 사이트
등록 부가
사용 언어 한국어
소유자 SK커뮤니케이션즈
시작일 2000년 7월 (라이코스 코리아)
2001년 10월 (네이트)

네이트(NATE)는 SK커뮤니케이션즈가 운영하는 대한민국포털 사이트이다. 2002년 7월에 넷츠고와 통합하고 12월, 라이코스코리아와 통합하였다. 2009년 2월 28일에는 엠파스와 통합하였고 같은 해, 7월 1일에는 네이트의 로고가 바뀌었으며, 9월 30일에는 별도로 운영하던 커뮤니티 사이트인 싸이월드와 통합하였다. 2014년 1월 14일에는 다음 검색엔진을 도입하였다.

네이트온[편집]

네이트온은 대한민국에서 인기 있는 인스턴트 메신저 클라이언트 중 하나였다. 싸이월드 연동 및 무료 문자 메시지 서비스로 대한민국에서 인기를 끌었다. 윈도용 버전뿐 아니라, 맥 OS X, 리눅스용 베타 버전도 배포하고 있다. 리눅스용 버전은 KLDP 프로젝트로 등록되어 있다. 현재 윈도용 버전은 4.1 정식까지 나와 있다. 네이트온은 SK커뮤니케이션즈에서 제공하는 대한민국의 웹포털로써, 2003년에 네이트는 온라인 커뮤니티서비스인 싸이월드와 연동했고, 2004년에는 온라인 포털사이트 1위인 다음을 처음으로 제치고 1위를 했다. 네이트온은 네이트에서 제공하는 메신저 서비스로 2005년에 처음으로 대한민국 사용자수 1위를 차지했고. 2005년 5월 셋째주 대한민국의 네이트온은 유저수가 총 754만명이 되어 유저수 650만인 MSN메신저와 차이를 두고 있다.

단점[편집]

  • 휴대전화 번호와 이름만으로 자신의 아이디가 검색될 수 있다.[1]
  • 본인의 주민등록번호를 바탕으로 나이가 공개된다.
  • 맥 OS X, 리눅스 에서는 윈도에서 지원하는 서비스를 모두 제공하지 않는다(2010년 10월 3일 현재 리눅스와 맥 OS X환경에서도 사용이 가능하다).

사건 및 사고[편집]

네이트 개인정보 유출 사건[편집]

2011년 7월 27일, 네이트의 3500만 회원의 개인정보 (ID, 이름, 생일, 이메일, 성별, 혈액형, 주소, 연락처(유선전화, 핸드폰), 암호화 주민번호, 암호화 비밀번호 등)가 유출되는 사건이 발생되어, '네이트 해킹피해자 공식카페'라는 카페에서 네이트 개인정보 유출에 대한 집단소송을 준비한 바 있다.[2][3]

스폰서[편집]

주석[편집]

  1. 초기 설정은 친구 검색 허용으로 되어있지만 친구 검색에 나타나지 않게 설정을 변경할 수 있다.
  2. 이교진 기자. "해킹으로 네이트·싸이월드 개인정보 유출 사고 발생", 《전자신문》, 2011년 8월 2일 작성.
  3. 엄민용 기자. "네이트 집단소송 봇물, 승소 가능성은?", 《스포츠경향》, 2001년 8월 23일 작성.

같이 보기[편집]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