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7식 중전차 지하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97식 중전차 치하에서 넘어옴)
이동: 둘러보기, 검색
97식 중전차 지하
Japanese Type 97 Chi-Ha Tank.jpg
종류 중전차(中戰車)
개발국가 일본 제국 일본 제국
개발사 미쓰비시 중공업
제작사 미쓰비시 중공업
역사
사용국가 일본 제국 일본 제국

대한민국 대한민국 중화인민공화국 중화인민공화국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일반 제원
승무원 4명
길이 5.50 미터
높이 2.38 미터
2.34 미터
중량 15.8 톤
공격력
주무장 57 밀리미터 97식 포
부무장 2개의 7.7 밀리미터 97식 기관총
기동력
엔진 V-12 21.7 l 디젤 미쓰비시 97식 170 마력 (130 킬로와트)
출력/중량 톤 당 11마력
현가장치 벨 크랭크
기동 가능 거리 210 킬로미터
방어력
전면 장갑 33mm

97식 중전차 지하(九七式中戦車 Kyunana-shiki chu-sensha)는 태평양 전쟁때 일본제국군에 의해서 개발 및 사용 되었던 전차이다. 하지만 미국의 주력 경전차인 M3 스튜어트 조차 상대하기 힘들었다.

역사[편집]

구형화된 89식 중전차 이고를 대체하기 위해 개발되었으며 전차포는 여전히 대전차 전투능력이 없는 57mm 단포신 유탄포였으나 장갑을 33mm로 늘리고 엔진은 미쓰비시 97식 170 마력 엔진을 장착하여 기동력을 향상시켰다. 그러나 세계대전이 시작된 이후 빠르게 개량되던 다른 참전국들의 전차에 비해 개선이 느리게 진행되어 42년에야 47mm형 대전차포를 탑재한 개(改)형의 생산이 시작되었다.

활약[편집]

중일전쟁 이후로 일본군 주력 중(中)전차로 사용되었다. 태평양전쟁 발발 후 개량형인 개(改)는 미군의 스튜어트 경전차를 상대할 수 있었으나 M3 리M4 셔먼 등의 연합군 중전차와는 졸전을 면치 못했으며 이후 1식 중전차 치헤3식 중전차 치누의 개발과 생산이 시작되면서 1943년 이후로 생산이 중단되었다.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