협죽도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생물 분류 읽는 법협죽도
Nerium oleander Blanco1.37.jpg
생물 분류
계: 식물계
(미분류): 속씨식물군
(미분류): 진정쌍떡잎식물군
(미분류): 국화군
목: 용담목
과: 협죽도과
아과: 협죽도아과
속: 협죽도속
종: 협죽도
학명
Nerium indicum
Mill. (1768)
이명
Nerium oleander
L. (1753)

협죽도(夾竹桃, 문화어: 류선화)는 협죽도과에 속하는 넓은잎 늘푸른떨기나무이다. 인도 원산이며, 한국에서는 제주도에 자생한다.[1] 유도화(柳桃花)라고도 부른다.

생태[편집]

높이는 2-4m 정도이며 꽃이 아름답다.[2] 전체 수형은 부채꼴 모양이다.[3] 잎은 피침형이며 두껍고 질기다.[2] 길이 7~15센티미터, 너비 8~20밀리미터쯤 되며 돌려난다.[3] 꽃은 화려하며 장미를 많이 닮았다. 여러 변종 가운데 붉은색 꽃이 피는 변종과 흰색 꽃이 피는 변종이 가장 잘 알려져 있다.[2] 지름이 4~5센티미터쯤 되며 꽃받침은 5개로 갈라진다.[3]

재배[편집]

대개 기후가 따뜻한 지역에서는 실외에 심고, 온대지역에서는 관상용으로 많이 기른다. 줄기를 잘라 물병에 꽂아두면 몇 주 안에 뿌리가 나오는데, 보통 꺾꽂이법을 이용해 재배한다. [2] 오염에 내성이 강하고 이식이 쉽다.[3]

쓰임새[편집]

강한 독성이 있으나 껍질과 뿌리는 약용으로 사용한다.[2] 생약으로는 잎을 쓰며 협죽도엽이라고 한다. 강심제와 이뇨제로 쓴다.[1]

독성[편집]

주변에서 흔하게 볼 수 있으며 강력한 독성 때문에 독나무라고 불리기도한다. 독성의 위력은 청산가리 독성의 6천 배이며 섭취했을 경우 구토, 복통, 설사 증세를 보이며 심할경우 심장마비로 사망 할 수도 있다. 또한 나무를 태운 연기를 흡입 하여도 치명적이므로 주의 해야한다.

품종[편집]

  • 만첩협죽도(Nerium indicum for. plenum Makino) : 겹꽃이다.
  • 흰협죽도(Nerium indicum for. leucanthum Makino) : 흰색 꽃이 핀다.
  • 노랑협죽도(Nerium indicum for. lutescens Makino) : 노란색 꽃이 핀다.

사진[편집]

주석[편집]

  1. 한국 약용식물 연구회 (2001년 2월 10일). 《종합 약용식물학》. 학창사, 262쪽
  2. 생물II·식물·관찰-식물의 계통과 분류-속씨식물-협죽도.《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
  3. 김용식·송근준·안영희·오구균·이경재·이유미 (2000년 1월 20일). 《조경수목 핸드북》. 광일문화사, 249쪽

같이 보기[편집]

대체 암 치료법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