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니 페르난데스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토니 페르난데스
Tony Fernandes

토니 페르난데스(2008년)
본명 Anthony Francis "Tony" Fernandes
출생 1964년 4월 30일(1964-04-30) (50세)
말레이시아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
국적 말레이시아 말레이시아
직업 기업가, 구단주 (퀸즈 파크 레인저스 FC)
웹사이트 튠 그룹

토니 페르난데스(영어: Tony Fernandes, 1964년 4월 30일~)는 말레이시아기업가로, 현재 에어아시아의 최고경영자이자 퀸즈 파크 레인저스 FC의 구단주이기도 하다.

개요[편집]

토니 페르난데스는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에서 인도 출신의 아버지와 포르투갈말라카인 어머니 사이에서 태어났다. 어려서는 사업가였던 어머니에게 이끌려 유리 섬유 복합 재질 회사 상인 파티나 모임에 얼굴을 내밀고 있었다. 영국으로 조기유학을 떠나 1983년까지 엡손 칼리지에서 수학하고 1987년 런던 정치경제대학교를 졸업한다. 그는 단기간 버진 애틀랜틱 항공에서 감사인으로 일하고 있었다. 말레이시아 귀국 후 워너 뮤직 말레이시아 회사에 취직해 가장 젊은 전무 이사가 되었다. 1992년부터 2001년까지 워너 뮤직 그룹의 동남아시아 지역 담당 부사장을 맡았다. 타임 워너가 AOL 과의 합병을 발표했다. 2001년 그는 저가 항공사 설립의 꿈을 위해 회사를 은퇴했다.

그 무렵, 말레이시아 정부 중공업 산하 회사인 DRB-하이코무가 보유하고 있는 에어아시아가 실적이 침체하고 경영 상태가 좋지 않았다. 2001년 10월 당시 수상 마하티르는 그는 항공사 생존을 위해 매입하도록 조언했다. 그는 그동안 모아둔 저축, 자택 소유권을 저당 잡혀 2대의 보잉 737-300과 1100만 달러의 부채를 합쳐 에어아시아를 인수했다.

하지만 9·11 테러가 일어 나면서 항공 업계는 최악의 시기였다. 당시 에어아시아는 비참하게 파산을 예측하고 그에 대해 안 좋게 평가했다. 하지만 1년 후 에어아시아는 모든 빚을 갚아 흑자로 돌아서게 되었다.

페르난데스는 인수의 타이밍은 완벽했다고 말하고 비행기 임대료는 40% 떨어졌고, 또 다른 항공사가 실시한 정리 해고는 경험자의 채용이 어려웠다고 했다.

2007년 쿠알라룸푸르에 최초의 호텔 체인 튠스를 개업하고 향후 말레이시아 등 동남아시아지역을 중심으로 점포망을 확대할 계획이다.

또한 2010년 F1 세계 선수권에서 F1에 참가한 말레이시아 로터스 레이싱(현 캐터햄 F1 팀) 팀의 대표도 맡았다.

F1의 2010년 시즌 시작 전에 영국의 저가 항공사인 버진 애틀랜틱 항공이 있는 리처드 브랜슨(버진 레이싱, 現마루시아)에 컨스트럭터 순위에서 지는 편이 이긴 팀이 측의 항공사 스튜어디스 제복을 입는 내기를 제안했다[1]. 하지만 베팅은 리처드 브랜슨이 지게 되었고 제복은 지급되었다.[2]

2011년 8월 잉글랜드 프리미어 리그퀸즈 파크 레인저스 FC의 주식을 취득해 팀을 인수했다.[3]

서훈[편집]

주석[편집]

  1. http://www.reuters.com/article/idUSTRE5BE52P20091215
  2. http://f1-gate.com/virgin/f1_10019.html
  3. http://web.archive.org/web/20110819035653/http://hochi.yomiuri.co.jp/soccer/world/news/20110818-OHT1T00319.htm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