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저도이치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운저도이치(독일어: Unserdeutsch →우리의 독일어)는 파푸아뉴기니오스트레일리아 북부에서 쓰였던 독일어 바탕의 크리올이다. 독일인들이 운영했던 고아원에서 자란 파푸아뉴기니 어린이들이 발전시킨 언어이다. 100명가량이 아직 살아 있으며, 그 가운데 15명은 뉴브리튼 섬에 산다. 운저도이치 화자들은 영어나 독일어, 톡 피신 등을 함께 쓰는 다중어 화자들이다. 다음 세대로 전승되지 않으므로, 소멸될 위기에 있다. 운저도이치는 파푸아뉴기니의 공용어이자 널리 쓰이는 톡 피신의 성립에도 영향을 미친 것으로 생각되며, 독일어에 바탕을 둔 세 가지 크리올 가운데 하나이다.

운저도이치로 쓴 문장[편집]

  • 운저도이치: I bezeugen, O mein Gott, Du has geschaffen mi, fi erkennen du und fi beten zu du. I bezeugen in diese Moment mein Schwäche und dein Mach, mein Armut und dein Reichtum. Is ni ein anders Gott, nur Du, de Helfer in Gefahr, de Selbstbestehender.
  • 독일어: Ich bezeuge, o mein Gott, dass du mich geschaffen hast, dass ich dich erkenne und zu dir bete. Ich bezeuge in diesem Moment meine Schwäche und deine Macht, meine Armut und deinen Reichtum. Es gibt keinen anderen Gott, nur dich, den Helfer in der Gefahr, den, der von selbst besteht.
  • 영어: I bear witness, O my God, that Thou hast created me to know Thee and to worship Thee. I testify, at this moment, to my powerlessness and to Thy might, to my poverty and to Thy wealth. There is none other God but Thee, the Help in Peril, the Self-Subsist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