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이파이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와이파이 로고

와이파이(Wi-Fi)는 와이파이 얼라이언스(Wi-Fi Alliance)의 상표명으로, IEEE 802.11 기반의 무선랜 연결과 장치 간 연결(와이파이 P2P), PAN/LAN/WAN 구성 등을 지원하는 일련의 기술을 뜻한다. 처음의 와이파이는 사실상 IEEE 802.11과 동의어로 사용되었으나, 현재 와이파이는 802.11 기반의 많은 소프트웨어 기술을 포함하며, 802.11에서 지원되나 와이파이에서 쓰이지 않는 기술도 있으므로 둘을 혼동하지 않는 것이 좋다.

와이파이 통신은 기본적으로 인터넷에 데이터를 전달해 주는 기능을 하는 AP(액세스 포인트)와 노트북이나 스마트폰과 같이 사용자가 서비스를 받는 단말간의 통신이다. 와이파이를 이용하려면 단말에 연결하기 위한 하드웨어 (무선 랜카드)가 있어야 하며, 운영 체제에서 해당 무선랜카드를 인식할 수 있는 장치 드라이버가 설치되어야 한다. 스마트폰이나 노트북 등 이동이 많이 이루어지는 단말에는 기본적으로 탑재되어 있어 사용자는 별다른 설정 없이 와이파이를 사용할 수 있으며,데스크톱 사용자도 쉽게 설치하여 사용할 수 있다. 근래에 들어 선 없이 인터넷이나 상호간 통신이 가능한 장점 때문에 게임기, 프린터, TV 등 다양한 주변 기기들에서도 와이파이를 지원하고 지원하는 단말들이 늘어나는 추세이다. 이와 같은 제약 사항은 IEEE 802.11에 기술되어 있으며, 와이파이에서는 802.11 기반의 연결을 활용하는 구체적인 방식을 다룬다.

국립국어원에서는 와이파이(Wi-Fi)의 순화말을 '근거리 무선망'이라고 정했다. 하지만 와이파이는 근거리 무선의 일종이지 총체가 아니므로 엄밀한 의미에서 적절한 순화라고 할 수 없다.[출처 필요]

어원[편집]

와이파이(Wi-Fi)는 와이어리스 피델리티(Wireless Fidelity)를 암시한다. 이것은 고성능 오디오 기기를 뜻하는 용어인 하이파이(Hi-Fi, High Fidelity)와 비슷하다. 실제로 와이파이 얼라이언스의 문서들에서 와이어리스 피델리티라는 표현이 자주 등장한다. 그러나 와이파이 얼라이언스의 창단 멤버 중 하나인 필 벨랑어에 의하면, 공식적으로 와이파이의 뜻은 정해진 적이 없다.

이용[편집]

현대의 노트북 컴퓨터나 포켓 컴퓨터나 넷북에는 무선 랜을 대부분 장착하고 있으므로 무선접속장치(AP) 범위 이내에서는 와이브로를 이용하지 않고도 무선으로 초고속 인터넷을 이용할 수 있다. 스마트폰의 보급 이후 와이파이 수신을 통해 4G의 추가 데이터 과금 없이 무선 인터넷을 즐길 수 있다.

목적[편집]

와이파이의 목적은 응용 프로그램과 데이터, 매체, 스트림에 무선 접근을 사용하여 복잡함을 보이지 않게 하는 것이다. 와이파이의 주된 목적은 다음과 같다.[출처 필요]

  • 정보를 더 쉽게 접근할 수 있게 한다.
  • 호환성, 장치와의 공존을 보장한다.
  • 케이블과 선을 제거한다.
  • 스위치, 어댑터, 플러그, 핀, 단자를 제거한다.

단점[편집]

이 문단의 내용출처가 분명하지 않습니다. 지금 바로 이 문단을 편집하여, 참고하신 문헌이나 신뢰할 수 있는 출처를 주석 등으로 표기해 주세요. 검증되지 않은 내용은 삭제될 수도 있습니다. 내용에 대한 의견이 있으시다면 토론 문서에서 나누어 주세요.

와이파이는 3G망에 비해 무선 인터넷 속도가 빠르지만 무선 인터넷을 가능하게 해주는 AP(Access Point) 근처에서만 무선 인터넷이 가능하다. 또한 하나의 AP가 가능하게 해주는 무선 인터넷 범위는 크게 넓지 않다. 그렇기 때문에 와이파이를 이용하여 이동하면서 무선 인터넷을 즐기려면 곳곳에 AP가 많이 설치되어있어야 한다. 그렇다고 AP를 무분별하게 설치하면 근처의 AP 전파가 간섭현상을 일으켜 무선 인터넷 속도가 느려진다. 와이파이는 3G 망과 같은 이동성(Mobility)를 지원하지 않기 때문에 끊김 없는 통신이 불가능하다. 따라서 한 AP에서 다른 AP로의 전환시에는 이전 AP로부터 접속 종료 후 새로운 AP로 접속하는 과정이 필요하며, 이 때 TCP와 같은 접속 지향 프로토콜을 사용하는 통신은 단절된다.

국가별 현황[편집]

현재 이 문단은 주로 대한민국에 한정된 내용만을 다루고 있습니다. 다른 국가·지역에 대한 내용을 보충하여 문서의 균형을 맞추어 주세요. 내용에 대한 의견이 있으시면 토론 문서에서 나누어 주세요.

대한민국[편집]

대한민국에서 사용되는 와이파이는 사용환경에 따라 가정용, 핫스팟용, 기업용으로 구분할 수 있다. 가정용의 경우 댁내 환경으로 사설 공유기 업체를 통하여 구축하는 것이 일반적이다. 2007년 대한민국 통신사 중 최초로 LG U+에서 와이파이를 이용한 인터넷전화 서비스를 도입하면서 통신사 주도의 가정용 와이파이 시작이 시작되었으며 2011년 현재 200만 이상의 가정에서 사용되고 있다. 핫스팟의 경우 2010년 현재, 대한민국에서는 KT가 주도적으로 와이파이 존을 설치하고 있으며, 전국에 2만 8천 개의 KT '올레 와이파이 존'(또는 '쿡앤쇼 와이파이 존')이 설치되어 있다. KT는 2011년 12월 15일 기준으로 94,457개이며, 2011년 말까지 10만 개의 와이파이 존을 구축할 예정이다. 이는 미국 전체에 개설된 것보다 많은 숫자이다.[1][2] KT에서는 와이파이를 무료 무선 인터넷이라는 뜻으로 적극 홍보하고 있어[3] 많은 사람들이 와이파이의 뜻을 오해하고 있다. SK텔레콤에서도 꾸준히 개방형 'T 와이파이 존'을 설치하고 있으며, LG유플러스에서는 U+ zone 설치, 와이파이 개방과 함께 사유 AP를 개방하는 방안을 검토한 바 있으나 LG유플러스 인터넷, 전화 가입자가 개방 동의해야 한다. 현재 대한민국에 와이파이 네트워크를 가장 많이 보유한 곳은 KT이고, SK텔레콤에서는 자사 와이파이존을 다른 이동통신사 사용자에게도 개방하였었지만 2011년 7월 1일부터 자사 가입자만 이용할 수 있게 변경되었다. KT는 와이파이존을 자사 가입자 중 i형 요금제와 lte요금제 및 일정 데이터형 부가서비스 요금제 사용시 무료로 제공되고 있다.

같이 보기[편집]

주석[편집]

  1. [1]
  2. [2]
  3. [3]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