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드로 보티첼리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산드로 보티첼리

동방박사의 경배 (1475) 중 자화상으로 추정
원어이름 Sandro Botticelli
본명 알레산드로 디 마리아노 필리페피
출생 c. 1445[1]
피렌체 공화국 피렌체, (現, 이탈리아)
사망 1510년 5월 17일 (64–65세)
피렌체 공화국 피렌체
국적 이탈리아 이탈리아
분야 회화
학력 안드레아 델 베로키오, 프라 필리포 리피
사조 이탈리아 르네상스
대표작
비너스의 탄생
동방박사의 경배
영향받음 프라 필리포 리피

산드로 보티첼리(Sandro Botticelli, 1445년 3월 1일~1510년 5월 17일)는 이탈리아 초기 르네상스 시대의 대표적인 화가이다. 본명은 알레산드로 디 마리아노 필리페피(Alessandro di Mariano Fillipepi)이지만, 보티첼리(=작은 술통)라는 이름으로 더 잘알려져 있다. 메디치 가문과 그 가문의 추종자들의 이미지를 각인시킨 그의 초상화가 아주 중요한 의미를 지닌다. 그의 후기 작품은 고딕 양식을 재수용하면서 감정적으로 강한 표현을 드러내는 특징을 지녔다. 그의 회화가 지니고 있는 몇 가지 요소를 19세기 라파엘 전파의 화가들이 재수용했고, 유겐트슈틸도 선과 장식을 처리하는 방식에서 그로부터 몇 가지를 차용하기도 했다.

역사[편집]

1464년 프라 필리포 리피의 제자로 들어가 그림을 배우기 시작하였다. 이후 베로키오의 제자로 들어가 〈성모 마리아와 아기 예수〉를 그렸다. 1470년 독립하여 자신의 공방을 세웠다. 로렌조 드 메디치에게 고용되어 수많은 초상화를 그렸다. 1482년 로마 시스틴 성당의 벽화를 그렸다.

피렌체의 조형적 전통과 스승의 영향이 있었으나, 그의 재능은 본질적으로 다른, 고딕적 전통과 시에나 파의 양식과의 결합에 있다. <비너스의 탄생>은 사실적 수법에서 벗어나, 상징과 장식을 강조하여 시적 세계를 이룩한 그의 대표작이다. 만년에는 영광적인 신앙에서 신비적 성격을 띠게 되어 <신비의 십자가> 등을 그렸다.

그의 대표작으로 〈프리마베라〉 (1482년), 〈비너스의 탄생〉(1486년), <Madonna of the Magnificat> (1481년)등이 있다.

바깥고리[편집]

  1. Patrick, Renaissance and Reformation vol 1, 2007. Other sources give 1446, 1447 or 1444–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