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해 성왕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발해 성왕
발해의 5대 국왕
재위 793년 ~ 794년
부왕 대굉림
이전 왕 대원의
다음 왕 발해 강왕

성왕(成王, ? ~ 794년, 재위 : 793년 ~ 794년)은 발해의 제5대 국왕으로, 휘는 화여(華璵)이다. 문왕의 손자이자 대굉림의 아들이다.

793년부터 794년까지 재위하는 동안 793년부터 794년까지 친정을 하다가 794년 병을 얻어 얼마 후 붕어하기 직전까지 숙부 대숭린(大嵩璘)이 대리청정하였다.

793년에 포악한 행동을 한 대원의가 왕위에서 쫓겨나자 그 뒤를 계승했다. 연호를 중흥(中興)으로 고치고 수도를 동경용원부에서 이전의 도읍지였던 상경용천부로 천도하였다. 발해 멸망까지의 수도가 되었다. 그러나 그는 왕위를 계승한 지 몇 달 만에 사망한다. 그 재위 기간은 반년에도 못 미쳤다.

가계[편집]

  • 아버지: 대굉림(大宏臨)

참고[편집]

전 대
대원의
제5대 발해 국왕
793년 ~ 794년
후 대
강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