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한난류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동한난류(東韓暖流, East Korea Warm Current)는 동해를 흐르는 해류이다. 대한해협 동쪽 끝에서 쓰시마 해류로부터 갈라져, 한반도의 남동쪽 해안을 따라 북상한다. 북위 36에서 38° 사이에서 북한한류와 환류하고, 남동쪽의 외해로 방향을 바꾼다. 두 해류 사이의 경계는 연중 계속 변동하며, 큰 소용돌이를 일으킨다. 북동쪽으로 흐르면서, 동한해류는 결국 쓰시마 해류와 다시 합쳐지게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