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테크엠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한화테크엠은 1953년 설립된 신한베어링이 전신이다. 2002년 물적 분할돼 나왔다. 당시 한화의 항공기 부품 사업 부문을 인수했다. 이와 함께 공작기계, 플랜트 기계, 물류 자동화 등 사업을 영위하고 있다. 본사는 경상남도 창원시 성산구에 있다. 2013년 매출은 4897억원, 영업 이익 341억원, 당기 순이익 286억원이었다.[1]

한화, 한화테크엠 흡수 합병[편집]

한화는 100% 자회사인 한화테크엠을 인적 분할해 사업 부문을 흡수 합병한다고 2014년 6월 25일 공시했다. 세금 및 주식 처분 관계상 남는 한화테크엠의 투자부문 역시 합병종료 후 청산될 예정이다. 분할합병기일은 2014년 10월1일이다.[2]

모기업 및 주요 계열사[편집]

각주[편집]

  1. "한화, 한화테크엠 사업부문 흡수합병"《한국경제》, 2014년 06월 26일
  2. "한화, 한화테크엠 사업부문 흡수합병"《연합뉴스》, 2014년 06월 25일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