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계 캐나다인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한국계 캐나다인(漢字: 韓國系 캐나다人 ,영어: Korean Canadian)은 캐나다에 이민한 한국인과 그들의 자손을 지칭한다. 캐나다에 체류중인 영주권을 가진자와 시민권을 가진자를 포함하여 말하기도 한다.

역사[편집]

초기 이민기:1960 ~ 70년대 중반[편집]

한국인캐나다이민은 1960년대 후반 박정희 정부의 산업화정책 일환으로 서독에 광원과 간호원으로 파견된 기술이민자들과 브라질과 같은 남미지역에 농업기술을 가지고 이민중에 있던 이들이 그들의 계약을 끝마치고 대한민국으로의 귀국을 미루고 캐나다행을 선택한것으로 부터 시작되었다. 그 이유는 한국인의 주 이민지인 미국보다 그 당시 캐나다의 비자가 더 쉽게 발급되었기 때문이다.유학후 취업을 목적으로한 이민은 소수였다.

이민 중단기: 1970년대 중반 ~ 1980년 중후반[편집]

1970년대 중반 이후 유신체제가 강화되고 이를 반대하는 교민사회의 팽창을 막기위하여 이민을 억제하였다. 이는 약 10년간 계속되었다.

1980년대 후반 이후[편집]

대한민국정치상황이 변함에 따라 캐나다로의 이민정책도 호전되었다.

1990년대 후반 이후 ~ 현재[편집]

외교통상부에 따르면 한국인의 캐나다이민은 1999년에 처음으로 미국으로의 이민을 제치고 이민자중 가장 많은수를 차지하였다.

유명 인사[편집]

같이 보기[편집]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