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이동

평양 국제영화축전: 두 판 사이의 차이

편집 요약 없음
편집 요약 없음
{{출처 필요|날짜=2011-04-19}}
'''평양 국제영화축전'''(Pyongyang International Film Festival; PIFF)은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의 [[평양]]에서 개최되는 국제 영화제이다. 평양 국제영화축전은 북한에서 개최되는 유일한 국제 영화제이다. 평양 국제영화축전은 1987년에 처음 시작되었다. 자주(Independence), 평화(Peace), 친선(Friendship)의 이념을 추구하고 있어 주로 [[비동맹국가]]와 [[제 3세계]]의 영화들이 초대된다. 격년으로 개최하는 것을 원칙으로 하고 있다. 통상 9월에 개최된다.
 
그리스, 독일, 러시아, 미얀마, 베네수엘라, 시리아, 영국, 인도, 일본, 중국, 프랑스, 튀니지 등의 세계 각국의 영화사에서 상영작을 출품하고 [[유네스코]], [[세계보건기구]], [[유엔아동기금]]과 같은 국제기구에서도 출품을 한다. 평양 국제영화축전은 주로 비동맹 국가와 제 3세계의 영화들이 초대되며 2년에 한 번씩 개최되는 것을 원칙으로 하고 있다. 통상 9월에 개최된다.
 
지난 2008년 한국의 톱스타 [[장동건]]의 내래이션으로 화제가 된 다큐멘터리 영화 <지구>가 '제11차 평양 국제영화축전'에 초청돼 북한에서 상영되어 화제가 되었다. 영화 <지구>는 국경과 이념을 초월한 작품이 전하는 메시지와 감동이 남북한 모두가 공감할 수 있기 때문에 평양 국제영화축전에 초청되었다. 지구에서 살아가는 생명체의 사계와 곳곳에 펼쳐진 생명의 신비를 경이로운 영상으로 수놓은 이 영화는 <M>의 이명세 감독이 내래이션 연출을 맡고 [[장동건]]이 내래이션을 맡았다. 영화 <지구>는 동일한 시기에 남과 북 동시 개봉된 점에서도 특별한 의미가 부여되었다.
가장 최근에 치러진 평양 국제영화축전은 2010년에 개최되었던 제12차 평양 국제영화축전이다. 제12차 평양 국제영화축전에 중국, 러시아, 독일, 프랑스, 그리스, 미얀마, 인도, 시리아, 일본 등의 나라에서 참가하였다. 제12차 평양 국제영화축전에서 심사결과 최우수 영화상은 교육의 중요성을 강조한 중국 출품작인 [[걸어서 학교로 가다]] (Walking To School)에 수여되었다.
 
== 대회 개최장소 ==
대회 개최지는개최 장소는 주로 [[평양국제영화회관]]에서 개최된다. [[인민문화궁전]]에서 개최된 적도 했다. 영화 상영은 [[평양국제영화회관]], [[인민문화궁전]], [[대동문영화관]] 등 평양시 일대의 여러 상영관에서 상영된다.
 
== 영화제 운영 ==
익명 사용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