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국번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증국번

증국번(중국어 간체: 曾国藩, 정체: 曾國藩, 병음: Zēng Guófān 쳉쿼펀[*], 1811년 11월 26일 ~ 1872년 3월 12일)은 중국 대 말기의 정치가·학자이다. 척생(중국어: 滌生, 병음: Díshēng 띠쳉[*])이라고도 불렸다.

후난 성 상샹 현의 농가에서 출생했다. 1838년 진사(進士)에 합격하여 중앙 관청의 여러 직책을 역임했다. 1851년 태평천국의 난이 시작되자 향리에 돌아가 농민을 조직하여 상군(湘軍)이라는 향용(鄕勇)을 편성하여 태평천국 진압에 주동적 역할을 수행하였다.

태평천국과 염군(捻軍) 진압의 최고사령관으로서 활약한 공적으로 청말(淸末) 최대의 정치가가 되었다. 유학(儒學)의 연구에도 당대 굴지의 인물로서 송학(宋學)을 중심으로 한 유교이념에 의해 봉건적 질서를 유지하려는 데 몰두한 보수주의자이며, 또 정치적으로도 외국 근대 공업의 도입에 주력한 실리주의자였다.

태평천국군을 진압한 후 부하들에게 거사하여 황제에 즉위하라는 청을 수 없이 받았으나 모두 거절하고 끝까지 청조의 충신으로 남았다.

참고 자료[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