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통달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Picto infobox music.png
조통달
趙通達
Cho Tong-Dal.jpg
조통달(사진에서 왼쪽)과 그의 아들 조관우(오른쪽)
기본 정보
출생 1945년 6월 6일(1945-06-06) (70세)
일제 강점기 일제 강점기 전라북도 익산군 황등면
국적 대한민국 대한민국
직업 판소리 국악인, 창극배우, 영화배우
장르 한국 전통 음악
악기 가야금
활동 시기 1954년 ~ 현재
배우자 김정임(재혼)
가족 조상선(아버지)
박초월(양어머니)
박점례(친어머니)
조백렬(이복 형)
서용석(의붓형)
박초선(이모)
조관우(아들)
손혜련(며느리)
조휘(손자)
조현(손자)
조환(손자)
조하은(손녀)
종교 무종교불교개신교

조통달(趙通達, 1945년 6월 6일 ~ )은 대한민국판소리 명창이다. 아명(兒名)조동규(趙東奎)이며 아호(雅號)는 우방(宇邦)이다.

생애[편집]

그는 어려서부터 명창 박초월이 가장 아끼고 사랑하며 정성껏 지도한 수제자이다. 그는 서울국악예술고등학교에 다니면서 스승에게 춘향가, 심청가, 흥보가, 수궁가를 차례로 이수하였으며, 당시 국창으로 추앙을 받은 임방울에게서 수궁가와 적벽가를 학습하였다. 그리고 정권진 명창에게서 강산제 심청가를 수업받은 후 10년을 하루같이 각고탁마하여 일가를 이루었다.

1967년에 신인명창대회에서 1등을 차지했고, 1968년 창극배우로도 데뷔한 그는 1982년 제8회 전주대사습놀이 전국대회 판소리 명창부에서 영광의 대통령상을 받게 되어 그 명성이 알려졌다. 국립창극단에 입단하여 창극의 주인공 역을 도맡았다. 1991년전라남도 도립국악단의 단장 겸 상임지휘자로 부임하여 현재 광주에서 활동하고 있다.

1994년 영화 《휘모리》의 단역으로 영화배우 데뷔하였다.

가족 관계[편집]

월북 국악인 조상선의 차남이고 박초월은 조통달의 셋째 이모이며, 큰이모는 일제 강점기의 명창 박초선이고 가수 조관우가 그의 아들이다.

학력[편집]

바깥 고리[편집]

Heckert GNU white.svgCc.logo.circle.svg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