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파르 파나히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자파르 파나히
출생1960년 7월 11일(1960-07-11)
이란 제국 동아제르바이잔 주 미아네흐
성별남성
국적이란의 기 이란
민족아제르바이잔인
직업영화 감독, 제작자, 각본가

자파르 파나히(페르시아어: ‏جعفر پناهی‎, 1960년 7월 11일 ~ )는 이란영화 감독이다.

수감[편집]

2009년 7월 30일, 이란의 인권 활동가 모즈타바 사미네자드는 자파르 파나히가 네다 솔탄의 추모식 현장에서 경찰에게 체포됐다고 밝혔다. 그는 풀려난 뒤에도 출국 금지를 당했다.[1] 2010년 3월 1일 그는 다시 구속 수감되었다. 4월 14일 이란의 문화 장관은 그가 반정권 영화를 만들었기 때문에 체포했다고 밝혔다.[2]

2010년 12월 20일 그는 “국가 안보에 위협 도모와 이슬람 공화국에 반대하는 내용을 선전”한 혐의로 징역 6년형을 선고받았으며, 또한 20년 동안 영화와 대본을 만들거나 쓰지 못하고 인터뷰와 출국도 할 수 없는 형벌을 받았다. 그가 처음 체포된 이후 많은 국가의 영화 관련 협회가 그의 석방을 요구하는 탄원을 이란 정부에 보냈다.

자파르 파나히는 2010년 베를린 영화제의 토론 패널과 칸 영화제의 심사위원으로 초대받았지만 모두 이란 정부의 거부로 참석할 수 없었다. 하지만 감옥에서 비밀리에 영화를 만들었을 정도로 큰 주목을 받았는데 대표 작품으로는 《이것은 영화가 아니다》(2011년), 《닫힌 커튼》(2013년), 《택시》(2015년)가 있다. 2012년에는 유럽 의회로부터 인권과 자유 수호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이란의 변호사인 나스린 소투데와 함께 사하로프상을 공동 수상했다.

작품[편집]

  • 《하얀 풍선》 (1995년, 아바스 키아로스타미와 공동 제작)
  • 《거울》 (1997년)
  • 《써클》 (2000년, 캄부지아 파르토비와 공동 제작)
  • 《붉은 황금》 (2003년, 아바스 키아로스타미와 공동 제작)
  • 《오프사이드》 (2006년, 샤드메르 라스틴과 공동 제작)
  • 《이것은 영화가 아니다》 (2011년, 모즈타바 미르타마스브와 공동 제작)
  • 《닫힌 커튼》 (2013년, 캄부지아 파르토비와 공동 제작)
  • 택시》 (2015년)

각주[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