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파르 움란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자파르 움란 Football pictogram.svg
개인 정보
로마자 표기 Jaffar Omran
출생일 1966년 7월 1일(1966-07-01)(55세)
출생지 이라크
포지션 공격수
클럽 기록*
연도 클럽 출전 (득점)
1985-1992
1992-1998
알나프트 SC
알쿠와 알자위야
국가대표팀 기록
1988-1993 이라크
* 클럽의 출전횟수와 득점기록은 정규 리그 등 공식 경기 기록만 집계함. 또한 출전횟수와 득점기록은 2020년 12월 12일 기준임.

자파르 움란 살만(Jaffar Omran Salman, 1966년 7월 1일 ~ )은 이라크의 전직 축구 선수로 선수 시절 포지션은 공격수였다.

클럽 시절[편집]

1985년 알나프트 SC 입단을 통해 프로에 데뷔한 후 1992년까지 7년간 활동했고 이후 1992년 알쿠와 알자위야로 이적하여 1998년까지 활약하며 이라크 프리미어리그 1회 우승(1996-97) 및 3회 준우승(1993-94, 1994-95, 1997-98), 이라크 FA컵 1회 우승(1996-97), 이라크 엘리트컵 3회 우승(1994년, 1996년, 1998년) 및 3회 준우승(1992년, 1993년, 1995년)에 일조한 뒤 현역에서 물러났다.

국가대표팀 시절[편집]

1988년 이라크 A대표팀에 첫 발탁된 이후 1993년까지 활동했으며 특히 일본과의 1994년 FIFA 월드컵 아시아 지역 최종 예선 마지막 경기에서 1-2로 패색이 짙던 상황에서 경기 종료 불과 10초를 남겨두고 극적인 동점골을 터뜨리며 대한민국 대표팀3회 연속이자 통산 4번째 월드컵 본선 진출을 결정짓는 역할을 수행했다.

일화[편집]

대한민국 대표팀의 3회 연속 본선 진출을 도운 동점골에 대한 보은 차원으로 아시아 미술문화협회가 자파르 움란을 국내로 초청하여 1994년 1월 6일 방한하여 일주일간 체류하였으며[1]이때 자파르 움란은 K리그에서 뛰고 싶다는 의사를 피력했지만 아쉽게도 K리그 진출은 이뤄지지 못했다.[2]

각주[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