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곤강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윤곤강 (尹崑崗, 1911년 ~ 1949년) 은 충청남도 서산 출생의 시인이다. 본명은 붕원(朋遠).

1933년 일본 센슈 대학을 졸업했으며, 1934년 《시학》(詩學) 동인의 한 사람으로 문단에 등장했다. 초기에는 카프(KAPF)파의 한 사람으로 시를 썼으나 곧 암흑과 불안, 절망을 노래하는 퇴폐적 시풍을 띠게 되었고 풍자적인 시를 썼다. 그러나 해방후에는 전통적 정서에 대한 애착과 탐구로 기울어지기 시작하였다. 동인지 《시학》을 주간, 그 밖의 시집으로 《빙하》, 《동물시집》, 《살어리》 등이 있고, 시론집으로 《시와 진실》이 있다.

참고 문헌[편집]

Heckert GNU white.svgCc.logo.circle.svg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