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등감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열등감(劣等感, 문화어: 렬등감, feeling of inferiority)은 자신이 남보다 못하거나 부족하다는 생각에서 오는 느낌이다.[1] 이러한 감정은 콤플렉스 측면에선 열등감 콤플렉스(inferiority complex) 또는 자격지심으로 확장되어 불릴 수 있다.

개요[편집]

인간은 누구나 신체적·심리적·사회적 조건 등 다양한 원인에서 열등감을 가질 수 있으며, 그것을 극복하고자 노력한다. 지나친 열등감은 부정적인 행동과 태도를 갖게 하므로 바람직하지 않다.[2]

초기 정신분석학자인 알프레드 아들러(Adler) 및 칼 융 등은 열등감을 보상하려고 노력하는 과정에서 그 사람의 생활양식이 형성되어 간다고 보았다. 또한 만일 보상될 수 없는 열등감이나 과도하게 보상된 열등감이 있으면 인격의 왜곡이 생긴다고 생각하여 이를 바로 잡기 위한 노력, 교육 등이 중요하다고 보았다.

열등감은 개인에게 여러가지 면에서 과잉보상을 하려는 욕구를 만든다. 예를 들면, 한 남성이 키가 상대적으로 작다는 열등감을 가지면 ( 나폴레옹 컴플렉스) 그는 타인에게 자신이 어떻게 보여지는 가에 대해 지나치게 걱정하게 된다. 그는 더 크게 보여지도록 특별한 신을 착용하기 원하며, 주변 사람들이 자신보다 작은 사람들과 같이 있고 싶어진다. 만일 이런 증상이 극단적이 되면, 신경증에 걸리기도 한다.

공격성[편집]

한편 공격성이 '상대가 우위에 있다는 불안감'의 연장선상에서 정의될수있다면 현대 심리학자들은 이러한 맥락에서 열등감은 인격의 성숙처럼 보상받기 위한 열등기능의 긍정적 효과를 기대한다고 보고있다.[3]

각주[편집]

  1. 가족상담용어사전 - 열등감《학지사》
  2. 글로벌세계대백과 - 열등감
  3. [참고]Marton, I.; Wiener, J.; Rogers, M.; Moore, C.; Tannock, R. (2009). “Empathy and social perspective taking in children with attention-deficit/hyperactivity disorder”. 《Journal of Abnormal Child Psychology》 37 (1): 107–118. doi:10.1007/s10802-008-9262-4. PMID 1871247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