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골무형성증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연골무형성증
제이슨 아쿠나
제이슨 아쿠나
ICD-10 Q77.4
ICD-9 756.4
질병DB 80
MeSH D000130
OMIM 100800

연골 무형성증(軟骨無形性症, achondroplasia)은 유전 질환의 하나로 왜소증을 유발하며, 상염색체 우성 으로 유전된다. 이 질환을 가진 성인의 평균 신장은 짧아, 약 120 ~ 130 센티미터이다. 또한 팔다리가 짧으며, 머리가 크고 이마가 튀어나왔다. 대개 생명에는 큰 지장이 없다. 발병빈도는 신생아 25000명에 한명으로 나타나며,태어나기 전에 초음파 검사로 확인이 가능하다.[1]

증상[2][편집]

  • 불균형성 왜소증
  • 몸중심부로부터 짧은 팔과 다리
  • 짧은 손가락과 발가락
  • 큰 머리와 척추후만증과 척추전만증
  • 수두증

원인[편집]

연골무형성증은 상염색체에서 우성으로 유전되며, 섬유아세포 성장인자 수용체 3(FGFR3) 변형으로 단백질 배열의 380번 위치에 있는 글리신아르니긴으로 바뀐 것이 발병의 원인으로 대체로 짧아진 뼈 형성으로 증상이 나타난다.[3]

진단[편집]

출생 전 태아 상태에서 진단할 수 있는데, 양수검사 또는 융모막검사를 통한 유전자 검사로 FGFR3 유전자의 돌연변이를 발견할 수 있고, 임신 3기 이후에는 초음파를 이용해 태아의 긴뼈의 형태와 대칭성을 관찰하여 질병을 확인할 수 있다. 출생 후에는 전문의의 검사와 단순 방사선 촬영으로 이 질환의 특징적인 골 변형을 관찰할 수 있다.

치료[편집]

연골무형성증의 원인으로 섬유아세포 성장인자 수용체 3가 발견되었음에도 마땅한 치료법이 개발되지 않은 상태이며, 치료에는 성장호르몬이 사용되고 있지만 연골무형성증 환자에게 뚜렷한 효과가 없었으며 첫 1-2년까지는 효과가 있는 것으로 보였으나, 이후에는 뼈의 성장이 감소하는 증상이 완화되지 않았다.[4]

참고문헌[편집]

[네이버 지식백과] 연골무형성증 [Achondroplasia] (희귀난치성질환 정보, 국립보건연구원 희귀난치성질환센터)

  1. Wynn J1, King TM, Gambello MJ, Waller DK, Hecht JT, Mortality in achondroplasia study: a 42-year follow-up.
  2. Wynn J1, King TM, Gambello MJ, Waller DK, Hecht JT, Mortality in achondroplasia study: a 42-year follow-up.
  3. Pascal Richettea,Thomas Bardina,Chantal Stheneur, Achondroplasia: From genotype to phenotype.
  4. Vajo Z1, Francomano CA, Wilkin DJ, The molecular and genetic basis of fibroblast growth factor receptor 3 disorders: the achondroplasia family of skeletal dysplasias, Muenke craniosynostosis, and Crouzon syndrome with acanthosis nigrica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