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정철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양정철(楊正哲, 1964년 7월 4일 ~ )은 대한민국의 정치인이다. 노무현 정부의 대통령비서실 홍보기획비서관, 노무현재단 초대 사무처장, 우석대학교 문예창작학과 교수를 지냈다.[1] 본관은 청주.

생애[편집]

서울 출생이다. 한국외국어대학교 법대 재학 중 자민투(반미자주화 반파쇼 민주화투쟁위) 위원장과 한국외국어대학교 학보 편집장으로 활동했다.

노태우 정부 시절인 1990년 9월 <언론노보> 기자로 있을 때 복무 중 보안사에 근무하던 후배로부터 보안사의 민간인 사찰 자료를 전달받게 되고 그것을 한겨레 기자에게 전달하여 세상에 알려지도록 하였다. 한겨레는 창간한 지 얼마 안 된 시점이었고 권력의 압력과 로비로부터 상대적으로 자유로운 언론매체였기 때문에 선택되었는데, 한겨레의 심층취재 보도로 국방부 장관과 보안사령관이 경질되고 보안사가 기무사로 개편되는 등 엄청난 사회적 파장을 낳았다. 이것이 영화 《모비딕》의 모티브가 된 사건이다.[2]

시민단체 간사, 미디어 전문 기자 등으로 활동하다가 노무현을 통해 언론개혁을 이루고자 제16대 대통령 선거를 앞두고 노무현 후보 대선 준비 캠프에 합류하였고 노무현 정부에서 5년 동안 비서관으로 지냈다. 노무현의 대통령 퇴임 후에도 노무현의 비서관으로 활동했다. 노무현 사후 사람사는세상 노무현재단 설립을 준비하였고 재단 초대 사무처장이 되었다. 노무현시민학교 제5대 교장이기도 하다.[3][4]

제18대 대통령 선거를 앞두고 민주통합당 대선 후보 문재인의 대선 준비 캠프에서 비서관으로 일했다.[5] 제20대 국회의원 선거를 앞두고 2016년 3월부터 팟캐스트 《시민표창,양비진쌤》에서 유시민, 진중권, 표창원 등과 함께 진행자 중 한 명이 되었다.[6]

학력[편집]

경력[편집]

상훈[편집]

저서[편집]

각주[편집]

  1. 김성곤. 양정철 “친노 재집권 가능..문재인 대통령 확신”. 이데일리. 2012년 2월 16일.
  2. 김도형. ‘모비딕’의 숨은 또 다른 주인공. 한겨레. 2011년 6월 24일.
  3. 김현. 양정철, 노무현시민학교 5대 교장 부임. 뉴스1. 2013년 7월 9일.
  4. 박상준. “팟캐스트부터 야권연대” 더민주-정의당 '콜라보'. 한국일보. 2016년 3월 6일.
  5. 김세웅. 文, 비서팀에`친노`포진…양정철·김경수·윤건영 . 매일경제. 2012년 10월 2일.
  6. 곽재훈·최하얀. 유시민·진중권·표창원, 팟캐스트 띄운다. 프레시안. 2016년 2월 29일.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