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표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Picto infobox prétendant à un trône.png
광릉부군
廣陵府君
지위
남제 칠묘 배향자
재위 (추존)
후임 태중부군
제고제의 열조부
전임 소휴(蕭休)
후임 태중부군
양무제의 태조부
전임 소휴(蕭休)
후임 태중부군
이름
소표(蕭豹)
묘호 없음
시호 광릉부군(廣陵府君)
신상정보
출생일 불명
사망일 불명
왕조 남제
가문 난릉 소씨
부친 소휴(蕭休)
모친 불명
배우자 불명
자녀 태중부군

소표(蕭豹, 생몰년 미상)는 조위 시기의 인물로 소휴(蕭休)의 아들, 소예의 아버지, 남제를 건국한 소도성의 열조부, 소량을 건국한 양무제의 태조부, 전한 시기의 관료인 소망지의 10세손이다.

생애[편집]

생전 조위의 광릉군승(廣陵郡丞)을 지냈으며 479년 6대손 소도성이 남제를 건국하자 소표는 광릉부군(廣陵府君)으로 추존되어 칠묘에 위패가 안치되었다.

482년 소도성이 죽고 소색이 즉위한 시점으로부터 소표는 칠묘에 모셔질 수 있는 조상의 범위를 지났기에 소표의 사당은 철거되었다.

502년 잉손인 양무제 시기엔 칠묘의 범위를 넘긴 조상이기에 그의 아들인 소예까지만 칠묘에 배향되고 소표 본인은 더이상 모셔지지 않았다.

등가[편집]

나라가 빛나고 번성하며, 제(帝)는 화목하며 숭배한다. 상서로운 곳에 등극하여 세경(世景)을 체결하고 융화시킨다. 분윤예서(纷纶睿绪), 암울(菴蔚)은 왕풍(王風)이며, 명진(明進)의 시(始)는 깊은 철문(哲文)으로 마친다.

원문은 "国昭惟茂,帝穆惟崇。登祥纬远,缔世景融。纷纶睿绪,菴蔚王风。明进厥始,浚哲文终。"이다.

계보[편집]

선조[편집]

  • 현조: 소포(蕭苞) - 중산상(中山相)
  • 고조: 소주(蕭周) - 박사(博士)
  • 증조: 소교(蕭矯) - 사구장(蛇丘長)
  • 조부: 소규(蕭逵) - 주종사(州從事)
  • 부친: 소휴(蕭休) - 효렴(孝廉)
  • 모친: 불명

후손[편집]

둘러보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