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이노니쿠스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Picto infobox reptile.png
생물 분류 읽는 법데이노니쿠스
화석 범위:
백악기 전기
Deinonychus BW.jpg
Deinonychus-scale.png
생물 분류
계: 동물계
문: 척삭동물문
강: 용궁강
상목: 공룡상목
목: 용반목
아목: 수각아목
과: 드로마에오사우루스과
속: 데이노니쿠스속
(Deinonychus)
종: 데이노니쿠스 안티로푸스
학명
Deinonychus antirrhopus
Ostrom, 1969

데이노니쿠스(라틴어:Deinonychus)는 '끔찍한 발톱(Terrible Claw)'이란 뜻을 가진 육식공룡으로 백악기 전기에 존재하였던 공룡이다. 수각류인 드로마에오사우루스과에 속한다. 그중에서도 덩치는 매우 큰 편이었다. 길이는 최대 3m에 달했으며 몸은 날렵하게 생겼다. 또한 무게는 25~90kg 정도로 추정된다. 꼬리는 길었고, 뒷발에는 날카로운 갈고리 발톱이 있어서 사냥에 이용하였고, 다리가 길고 날렵해 점프하거나 잘 달릴 수 있었다. 주로 무리를 이루어 사냥한 것으로 추정된다.

와의 관계[편집]

데이노니쿠스(왼쪽)과 시조새(오른쪽) 손의 유사성.

1964년, 미국에서 고생물학자 존 오스트롬에 의해 데이노니쿠스 몇 마리가 테논토사우루스를 습격한 것으로 보이는 화석이 발견되기도 하였는데, 데이노니쿠스는 수각류 공룡으로 골격구조가 새와 매우 비슷하다는 것에는 의심의 여지가 없었다. 이 발견으로 인해 오스트롬은 새가 정말로 공룡으로부터 진화한 것이라고 주장하게 되었다. 오스트롬이 새와 공룡을 연결시키게 한 것은 데이노니쿠스였지만 그와 마찬가지로 새와 비슷한 공룡인 벨로키랍토르 등은 수십 년 전에 알려져 있었음에도 불구하고[1] 이를 새와 연결시킨 사람은 없었다. 오스트롬의 발견 이후 새가 공룡으로부터 진화했다는 생각은 고생물학자들 사이에 지지를 받기 시작했고 오늘날에 와서는 거의 모두가 수긍하고 있다. 분지학과 같은 새로운 방법론과 여러 '깃털 공룡'의 발견이 이 관계를 더 확실하게 해주었다.

[편집]

  • 데이노니쿠스 안티로푸스 (Deinonychus antirrhopus) : 현재 인정되는 유일한 종이다.
  • 데이노니쿠스 코레아넨시스 (Deinonychus koreanensis) : 1979년에 대한민국에서 발견되어 코레아노사우루스(Koreanosaurus koreanensis)로 명명되었다가 1993년에 데이노니쿠스의 한 종으로 재분류되었는데, 현재는 이마저 독립된 종으로 인정받지 못하고 있다. 2005년의 연구에서는 진마니랍토라(Eumaniraptora)에 속하는 공룡의 특징과 비슷한 점이 발견되어, 불분명종(incertae sedis)으로 분류되었다.[2]

갤러리[편집]

  1. Osborn, H.F. (1924a.). “Three new Theropoda, Protoceratops zone, central Mongolia”. 《American Museum Novitates》 144: 1–12. 틀:Hdl. 
  2. Kim, Gishlick & Tsuihiji, 2005. The first non-avian maniraptoran skeletal remains from the Lower Cretaceous of Korea. Cretaceous Research. 26, pp.299-3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