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치근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남치근(南致勤, ? ~ 1570년)은 조선무신이다. 자는 근지이며, 본관은 의령이다. 중종 때 무과에 급제하여 병마절도사, 동지중추부사를 지내고 명종왜구의 침입을 막지 못한 제주 목사 김충렬의 후임 목사가 되어 이를 격퇴하였다. 1560년에는 한성부 판윤에 승진하였으며, 이 해 경기, 황해, 평안 3도 토포사가 되었다. 1562년에는 황해도의 의적 임꺽정을 잡았다

남치근은 선조3년 1570년에 사망했다.

참고 자료[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