낙동강물환경연구소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낙동강물환경연구소(洛東江물環境硏究所)는 낙동강 수계의 하천·호소 등 공공수역의 오염방지에 관한 조사·연구 및 기술개발 업무를 분장하는 국립환경과학원의 소속기관이다. 또한 2002년 8월 8일에 발족하였으며, 경상북도 고령군 다산면 평리1길 24에 위치해 있다. 그리고 낙동강물환경연구소의 소장은 공업연구관·농업연구관·임업연구관·보건연구관 또는 환경연구관으로 보한다.

직무[편집]

  • 유역 내 하천 및 호소의 수질오염 특성에 관한 조사·연구
  • 유역 내 하천 및 호소의 수질오염물질 배출원에 대한 정밀조사
  • 유역 내 수질오염사고 대응 및 원인규명에 대한 조사·연구
  • 유역 내 상수원 보호 및 수질개선을 위한 조사·연구
  • 수계에 서식하는 조류의 분포 및 발생제어에 관한 조사·연구
  • 수계 특성에 따른 오염지표생물 분포의 조사·연구
  • 자연공법을 이용한 하천정화에 관한 기술개발
  • 수질오염총량제도 시행을 위한 하천특성 및 유량 조사·연구
  • 수계의 환경생태에 대한 홍보 및 교육
  • 물환경측정망 운영에 관한 사항

연혁[편집]

  • 1988년 12월 31일: 국립환경연구원 소속으로 호소수질연구소 설치.
  • 1999년 5월 4일: 낙동강수질검사소로 개편.
  • 2002년 8월 8일: 낙동강물환경연구소로 개편.
  • 2005년 7월 22일: 국립환경과학원 소속으로 변경.

관할구역[편집]

  • 부산광역시
  • 대구광역시
  • 울산광역시
  • 경상북도
  • 경상남도[1]

각주[편집]

  1. 하동군·남해군은 영산강물환경연구소 관할.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