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정교과서 (단체)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국정교과서 주식회사(國定敎科書株式會社)는 대한민국 문교부가 출자하여 설립한 정부출연기관이자 공기업이었다.[1] 설립 초기에는 서울특별시 동작구 대방동에 위치하였다가 1991년 충청남도 연기군 동면(현 세종특별자치시 연동면) 내판리로 이전하였다.[2]

연혁[편집]

  • 1953년 대한문교서적(주) 설립[3]
  • 1956년 국정교과서주식회사로 명칭 변경[4]
  • 1974년 국정교과서 제도 본격 도입[5]
  • 1996년 국정교과서 제도 폐지[6]
  • 1998년 11월 민영화 대상 공기업으로 지정되어[7] 대한교과서(현 미래엔)에 인수
  • 1999년 5월 대한교과서(현 미래엔)에 흡수합병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이승만대통령 대한국정교과서주식회사 방문《국가기록원》1960년
  2. 국정교과서 사옥및 공장 이전 준공식, 연합뉴스 1991년 4월 3일
  3. 교육부 저작 교과용 도서 발행권 부여 방안 연구《한국교과서연구재단》2000년 3월 한국교육과정평가원 박도순
  4. 검인정교과서 파동《국가기록원》
  5. 조직적 위협 난무...역사교과서 국정교과서로 회귀하나《뉴타임즈코리아》2014년 1월 8일 성재영 기자
  6. ‘교과서 전쟁’과 국정교과서 부활《강원도민일보》2014년 1월 15일 정운현 기자
  7. 포철·韓重(한중)·종합화학·종합기술금융·국정교과서 공기업 5개 즉각 매각, 매일경제 1998년 7월 4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