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성군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간성군(杆城郡)은 강원도동해안에 있었던 옛 행정 구역이다.

1914년 4월 1일 고성군을 흡수하였으나, 1919년 5월 15일 군청이 고성면으로 이전하면서 고성군으로 개칭되었고, 토성면죽왕면양양군에 이관되었다. 38선 이북 지역이어서 1945년 9월 2일 소련군정 관할이 되었으나, 한국 전쟁을 거치며 대한민국1914년 이전 간성군 지역을 전부 차지하였다. 1914년 이전의 간성군은 현재 대한민국 고성군의 대부분과 속초시 장사동에 해당된다.

역사[편집]

고구려 때에 달홀(達忽)이 설치되었고 신라 진흥왕 29년(568년) (州)를 만들어 군주(軍主)를 두었고, 경덕왕이 수성군(守城郡)으로 개칭하였다. 고려 성종의 행정구역 개편 때 삭방도(朔方道)에 편입되었다가, 고려 현종의 행정구역 개편 때 동계(東界)에 소속된 수성군은 각각 간성현(杆城縣)으로 바뀌었다. 간성현은 그 뒤 군으로 승격되었다.

  • 1895년 : 음력 윤5월 1일 강릉부 간성군으로 개편하였다.[1]
  • 1896년 8월 4일 : 강원도 간성군으로 개편하였다.[2]
  • 1914년 4월 1일 : 고성군이 간성군에 합군하였다.[3] 군청을 군내면에 두었다.
9면 - 군내면, 오대면, 죽왕면, 고성면, 신북면, 서면, 수동면, 토성면, 현내면

각주[편집]

  1. 칙령 제98호 地方制度改正件 (1895년 음력 5월 26일)
  2. 칙령 제36호 地方制度官制改正件 (1896년 8월 4일)
  3. 조선총독부령 제111호 (1913년 12월 29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