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금평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황금평(黃金坪)은 압록강 하구에 위치한 섬으로, 옛 이름은 황초평(黃草坪)이다. 면적은 11.45km²이다. 이 섬은 부근의 비단섬, 서호섬 등 압록강 하구의 하중도(河中島)들과 함께 행정구역상 평안북도 신도군에 속한다.

황금평은 압록강의 오랜 퇴적으로 인해 중국 영토에 맞닿아 있으며, 중국측 영토와의 경계에는 철조망이 설치되어 왕래가 통제되고 있다.[1]

최근 상황[편집]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중화인민공화국2012년 8월 14일 베이징에서 장성택 국방위원회 부위원장과 천더밍(陳德銘) 상무부장 주재로 황금평위화도, 나선지구 공동개발을 위한 제3차 개발합작연합지도위원회 회의를 열어 '정부 인도, 기업 위주, 시장 원리, 상호 이익'의 개발협력 원칙을 바탕으로 이 지역을 신흥 경제지구로 육성한다고 합의했다.[2]

같이 보기[편집]

주석[편집]

  1. "北접경 황금평에서 철조망 세우는 중국인부들", 《연합뉴스》, 2011.03.29 작성.
  2. "나선·황금평 개발 북중 합의 주요내용", 《연합뉴스》, 2012.08.14 작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