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커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해커(영어: hacker, 문화어: 콤퓨터열중자, 콤퓨터침해자, 지능범죄자)는 해킹을 하는 사람이라는 뜻으로, 컴퓨터 전반, 특히 정보 보안에 능통한 전문가를 가리킨다.

역사[편집]

1950년대매사추세츠 공과대학교의 동아리 테크모델철도클럽에서 ‘해커’라는 용어가 처음으로 등장했다. 이 클럽은 두 가지 분과로 나뉘어 있었다. 두 분과 중 첫 번째 그룹은 모형 기차를 어떻게 하면 정교하게 만들지에 대하여 연구하였고, 두 번째 그룹은 기차끼리 서로 부딪히지 않도록 제어하는 것을 연구하였다. 그 당시 매사추세츠 공과대학교에는 DEC사가 기증한 PDP-1이라는 미니컴퓨터가 있었다. 항상 모형기차의 제어에만 지대한 관심을 두고 있던 두 번째 그룹에 속해 있던 학생들은 모형기차 제어대에 사용되는 중앙회로와 작동원리가 매우 유사한 PDP-1에 흥미를 느끼게 된다.

이 컴퓨터를 배우던 학생들이 너무 오랜 시간 이용을 하자 대학교 측에서는 비용 문제를 이유로 들어 그 기계가 위치한 전산실 문을 닫아 버린다. 학생들은 월담을 하면서까지 컴퓨터를 사용하였다. 이 당시 지금 기준으로 봤을 아주 조잡했던 PDP-1에 프로그램을 작성하는 데 탁월한 재능을 보였던 학생들을 해커라고 불렀고 프로그램을 작성하는 것을 핵(hack)이라고 하였다.

윤리적 의미[편집]

해커라는 낱말 자체는 선악(善惡)의 개념을 담지 않은 가치중립적 의미를 가지고 있으나 '컴퓨터 지식을 이용하여 남의 정보 체계에 침입하거나 범죄를 저지르는 사람'이라는 부정적인 뜻으로 많이 쓰이고 있다. 일부 컴퓨터 전문가 공동체에서는 해커가 부정적인 의미로 쓰이는 것은 잘못이며, 컴퓨터 지식을 이용해 불법을 저지르는 사람을 크래커라고 불러야 한다고 주장한다. 또한 리누스 토르발스, 리처드 스톨먼, 에릭 레이먼드 등의 저명한 프로그래머를 해커라고 부르기도 한다.

현재 해킹 또는 해커라는 말은 선악에 관계 없이 모든 상황에서 광범위하게 쓰이며 특별히 해킹을 하는 자의 의도를 구분하고자 하는 경우 합법적이며 윤리적인 해커나 보안 연구자를 화이트햇 해커로, 불법적이며 비윤리적인 해커를 블랙햇 해커 또는 크래커로 부른다. 또한 화이트햇 해커와 블랙햇 해커의 중간적 성격을 띠거나 구분이 불분명한 해커를 그레이햇 해커로 부르기도 한다.

같이 보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