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출소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지구대(地區隊) 및 파출소(派出所)는 지방경찰서 관할의 동네에 있는 작은 경찰서이다. 규모가 경찰서보다 작다.

원래 지서 및 파출소로 분리되어 운영되던 것을 1995년 파출소로 단일화하였다가, 2004년 파출소보다 규모가 큰 지구대로 개편하였다.[1] 2009년부터 서민 밀착형 치안 체제를 구축하고자 파출소를 부활하여, 지구대 및 파출소 체제로 현재까지 이어지고 있다.[2]

종류[편집]

현재 대한민국의 지방경찰서 산하의 경찰 조직은 지구대, 파출소, 치안센터가 존재한다. [3]

  • 지구대 : 2004년 파출소 2~3개 정도를 묶어 통합한 조직이며 정원은 약 40~60명으로 구성된다. 순찰차도 일반 파출소 보다 많은 2~4개 정도로 경찰업무의 기동성을 갖추고 있다.
  • 파출소 : 파출소는 지구대 등의 체제가 효율성이 떨어진다는 지적을 받아 2009년 다시 부활한 조직이다. 정원은 약 20~30명 정도이다.
  • 치안센터 : 2004년 지구대로 통합하면서 남는 건물을 개조하여 만들어진 조직이다. 24시간 근무가 아닌 주간 근무 위주의 민원상담전용조직이다.

업무[편집]

지구대 및 파출소는 다음과 같은 일을 한다.

  • 지도 및 약도
  • 분실물
  • 범죄 - 일반적으로 절도, 강도사건을 맡는다.
  • 응급 서비스

세계 각국의 파출소[편집]

일본[편집]

일본 도쿄 도 가쓰시카 구 가메아리에 있는 파출소

일본에서는 파출소를 코반(交番, こうばん, KOBAN)으로 호칭된다. 한국의 지구대와 파출소 같이 일본 지역 각지방에 설치된 코반에서 경찰관들이 근무를 한다. 보통은 일본의 지방 경찰서에 소속된 경찰관이 근무한다. 영어 표기로는 폴리스 박스(police box)로 표기하지만, 영미 지역의 파출소와 일본의 파출소는 다르다고 하여서, 일본어 발음인 코반(Koban)으로 표기를 한다. 하지만 경찰 용어에는 PB이라는 표기를 하고 있다.

중국[편집]

중국에는 파출소의 명칭이 한국과 같다. 파출소가 설치되는 행정구역에는 현(縣), 현급시(縣級市), 시할구(市轄區)에 설치가 된다. 중국 공안국(公安局) 소속의 경찰관들이 근무를 한다. 한국의 파출소는 치안 업무를 담당하지만, 중국의 파출소는 치안 업무와 행정 업무를 담당한다.

대만[편집]

관련 항목[편집]

주석[편집]

  1. 이종석 기자, "'파출소를 지구대로' 경찰법 개정안 시행", 문화일보
  2. 박건형 기자,"파출소 부활 배경·과제,서울신문"
  3. http://ss.icpolice.go.kr/04police/police8_station.as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