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르주 브라크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조르주 브라크(Georges Braque, 1882년 5월 13일 ~ 1963년 8월 31일)는 프랑스화가이다. 파리 미술 학교에서 배우고, 1906년에는 앵데팡당 전에 입선하였다. 처음에는 야수파(포비슴)라고 하는 대담하고 거친 놀림으로 선명한 색조를 나타내는 그림을 그렸으나, 세잔의 영향으로 인상파에 접근하였다. 1907년에는 피카소와 사귀면서부터 사물을 입체적으로 보는 데 주력하게 되었으며, 피카소와 함께 입체파로서 프랑스 화단의 중요한 위치를 차지하였다. 제1차 세계대전 후 신고전주의적 필치로 정물, 실내화를 그렸다. 그의 작품으로 《포르투갈 인》, 《탁상 정물》, 《해변 풍경》, 《기타와 클라리넷》, 《기타를 가진 소녀》 등이 있다.

참고 자료[편집]

Heckert GNU white.svgCc.logo.circle.svg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다음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