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기룡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정기룡
출생 1562년
하동
사망 1622년
통영 진중
사인 병사
거주지 곤양 정씨의 시조
국적 조선
별칭 자는 경운(景雲), 호는 매헌(梅軒)
시호는 충의(忠毅)
직업 무관, 장군
부모 정호(鄭浩)

정기룡(鄭起龍, 1562년~1622년)은 조선 시대의 장군이다. 본관은 진주로 곤양정씨(昆陽鄭氏)의 시조로 자는 경운(景雲), 호는 매헌(梅軒), 시호는 충의(忠毅), 아명은 무수(茂壽)로 불렸다.

생애[편집]

1562년 명종 17년 경상남도 하동군 금남면에서 증좌찬성 정호(鄭浩)의 아들로 태어났다.[1] 1580년 선조 13년 고성에서 향시에 합격하고, 1586년 무과에 급제한 뒤 선조의 명에 따라 기룡으로 이름을 고쳤다.

1590년에 경상우도 병마절도사 신립의 휘하에서 일하였고, 다음 해 훈련원봉사가 되었다. 1592년 임진왜란이 터지자 별장으로 승진하여, 경상우도 방어사 조경의 휘하에서 종군하면, 거창 전투에서 일본군 500여명을 격파하고, 금산 전투에서 정기룡의 직속상관인 조경을 구출하였는데 이 모습이 마치 당양 장판에서 아두 유선을 구하려고 뛰어든 조운과 흡사한듯보여 훗날 정기룡의 후손들로부터 '임진왜란의 조자룡'이라는 별명을 얻게 된다. 이후 곤양의 수성장이 되어 일본군의 호남 진출을 막는 데 일조했다.[2]

어어 상주목사 김해의 요청으로 상주판관이 되어 상주성을 성공리에 탈환하고, 이후 진주성 부근에 소수의 병력을 이끌고 주둔하여 왜군을 견제함으로써 김시민의 진주대첩에도 다소 기여했으며 계속하여 공을 세워나갔다.


1593년 전공으로 회령부사에 승진되었고, 그 해 왜적에게 왕자를 내준 반역자 김수량 등 16인을 효수하였다.[3] 1594년에는 상주목사가 되어, 통정대부에 올랐다.

또한 제2차 조일 전쟁이라고도 불리는 정유재란 때에 고령에서 적 장수를 생포하고(실록을 비롯한 다른 사서에는 이에 대한 기록이 없고 오직 행장록에만 존재하기 때문에 허구일 가능성이 매우 크다.) 병마절도사가 되어 왜군이 철수한 성주, 합천, 초계, 의령 등 여러 성을 탈환한다. 광해군 때에는 삼도수군통제사겸 경상우도수군절도사에 오른다. 1617년 삼도수군통제사 겸 경상우도수군절도사에 올라 재직 중 1622년 통영 진중에서 병사했다. 상주 충렬사에 배향(현재는 충의사로 이전하여 배향)되었으며 시호는 충의(忠毅)이다.

경상북도 상주시 사벌면 금흔리에 그의 묘가 있으며 경북 기념물 제13호이다. 또한 현재 경상남도 하동군 금남면 중평리 상촌 마을에 사당인 '경충사'가 있고 중평리 당산골 진양 정씨 사당 아래쪽 100m지점이 정기룡 장군의 생가가 있었던 곳인데 지금은 밭이 되어 있고 생가 뒤쪽에 있던 대밭이 약간 남아 있다.

일화[편집]

전설에 따르면 정기룡 장군의 어머니는 홍역에 걸려 출산 중 죽게 되는데, 가족이 염을 하던 중 그의 어머니의 뱃속에서 아기가 있는 것을 보고 어찌할 줄 몰랐다. 그런데 갑자기 살기가 느껴지더니 사흘 후 어머니는 사망하고 아이가 태어났는데, 이 아이가 정기룡이라고 한다. 정기룡은 태어날 때부터 우렁찬 울음 소리를 내고 하늘엔 무지개가 떠 마을 사람들은 영웅이 탄생한 것이라 믿었다. 정기룡은 어려서부터 비범하고 용감하였으며, 제1차 진주성 전투에서 강씨 부인을 잃는 슬픔에도 용감히 싸웠다고 한다. 그리고 강씨 부인을 잃은 후 다시 결혼하게 되는데 그의 부인(권씨) 또한 어려서부터 총명하고 아름다웠으며 나이가 들수록 더하였다고 한다. 그러나 권씨는 아버지의 설득에도 결혼을 하지 않았으며, 어느새 노처녀가 되고 정기룡 장군을 만나고 나서야 정기룡 장군과 결혼하겠다고 하였다. 정기룡 장군은 전란 중의 상황과 그의 옛 부인을 떠올리며 고민했지만 결국 결혼을 하게 된다고 한다. 그의 부인(권씨)은 말을 키우고 있었는데 날쌔고 힘이 세어 정기룡 장군이 타고 다녔다고 하며, 이 말이 장군이 공을 세우는 데 큰 역할을 하기도 하였다고 한다.

정기룡 장군의 본명은 정무수로 정기룡이 된 사연은 이렇다. 정무수는 과거를 보러 서울로 떠나게 되는데, 그 당시 임금인 선조가 꿈을 꾸었는데 그 꿈에 종각에서 용이 자고 있었다고 했다. 그래서 종각에 있는 사람을 데려오라 했더니 정무수였다고 한다. 그가 무과 시험에서 무용이 출중하여 선조가 기룡이라는 이름을 내렸다고 한다.

관련 문화재[편집]

관련 항목[편집]

주석[편집]

  1. 충의사(정기룡 장군 유적지. 한국관광공사. 2008년 11월 17일에 확인.
  2. 한국 역대인물 종합정보 시스템 - 정기룡. 한국학중앙연구원. 2008년 11월 17일에 확인.
  3. 조선왕조실록 (1593년 6월 26일). 《선조실록》 26년, 39권. 2008년 12월 22일에 확인.

바깥 링크[편집]

전 임
류지신
제15대 삼도수군통제사
1617년 4월 - 1619년 9월
후 임
김예직
전 임
김예직
제17대 삼도수군통제사
1621년 4월 - 1622년 2월
후 임
원수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