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센마이닝겐의 아델레이드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작센마이닝겐의 애들레이드
Adelaide Amelia Louisa Theresa Caroline of Saxe-Coburg Meiningen by Sir William Beechey.jpg
영국 왕비
재위 1830년 6월 26일 ~ 1837년 6월 20일
대관식 1831년 9월 8일
전임자 브라운슈바이크의 캐롤라인
후임자 작센코부르크고타의 앨버트
배우자 윌리엄 4세
왕가 혼전:작센마이닝겐 가문
혼후:하노버 왕가
출생 1792년 8월 13일(1792-08-13)
작센마이닝겐 마이닝겐
사망 1849년 12월 2일 (57세)
영국 영국 미들섹스
매장지 영국 영국 윈저
서명 Signature of Queen Adelaide of the United Kingdom and Hanover in 1837.jpg

작센마이닝겐의 애들레이드(영어: Adelaide of Saxe-Meiningen, Adelaide Louise Theresa Carolinie Amelia, 1792년 8월 13일 ~ 1849년 12월 2일)은, 영국 국왕 윌리엄 4세의 왕비. 작센마이닝겐의 게오르크 1세의 장녀로써, 마이닝겐에서 태어났다. 독일 이름은 아델하이드 루이제 테레자 카롤리네 아멜리아(Adelheid Louise Theresa Caroline Amelia von Sachsen-Meiningen).

1817년, 섭정 황태자 조지(조지 4세)의 장녀이자 레오폴드 1세의 배우자였던 웨일스 공녀 샬럿 오거스타가 죽자, 국왕 조지 3세의 뒤를 이을 왕위계승자가 아이를 낳지 못하는 상황에 봉착했다. 섭정에게도, 차남 요크 공 프레더릭 오거스터스에게도 아이가 없었고, 셋째 아들인 클라렌스 공작(윌리엄 4세)는 20년 가까이 도로시아 조단이라는 애인과 가정을 이루고 있었느나, 섭정은 무시하고 결혼 상대를 찾았다.

1818년, 53세의 왕자는 26세의 애들레이드 공녀와 결혼하여, 생활비가 싼 하노버에서 살기 시작했다. 1819년, 1820년에 걸쳐 두 딸을 낳았으나 어려서 죽고, 부부는 하노버를 떠나 런던으로 이주했다. 그 이후에는 아이를 낳지 못했고, 상심한 그녀는 남편의 서자들(도로시아가 낳은 10명의 아이들)을 귀여워했다.

1830년, 남편 윌리엄이 즉위해서, 왕비가 되었다.

1837년에 윌리엄 4세가 사망하고, 조카뻘인 조지 3세의 넷째 아들 켄트 공 에드워드의 외동딸 빅토리아가 즉위한 뒤로는 '태후(Queen Dowager)의 칭호를 받았다.

전 임
브라운슈바이크의 캐롤라인
영국 왕비
1830년 6월 26일~1837년 6월 20일
후 임
작센코부르크고타의 앨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