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시아의 마리야 알렉산드로브나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마리아 알렉산드로브나
Maria Alexandrovna Romanova.jpg
작센코부르크고타 공작 부인
재위 1893년 8월 22일 ~ 1905년 10월 11일
전임자 바덴의 알렉산드리네
후임자 슐레스비히홀슈타인의 빅토리아 아델하이트
배우자 작센코부르크고타의 알프레트
자녀 알프레트 공세자
루마니아 왕비 마리아
헤센 대공비 빅토리아 멜리타
호엔로에랑겐부르크 후작 부인 알렉산드라
갈리에라 공작 부인 베아트리체
왕가 혼전:로마노프 왕가
혼후:작센코부르크고타 왕가
부친 알렉산드르 2세
모친 마리아 알렉산드로브나
출생 1853년 10월 17일(1853-10-17)
러시아 제국 러시아 제국
사망 1920년 10월 24일 (67세)
스위스 스위스 취리히

마리아 알렉산드로브나(Мария Александровна, 1853년 10월 17일 ~ 1920년 10월 24일)은 작센코부르크고타 공작 알프레트의 아내이다. 남편이 빅토리아 여왕의 차남으로, 영국 왕족이었기 때문에 에든버러 공작 부인으로도 불린다.

생애[편집]

러시아 황제 알렉산드르 2세와 황후 마리아 알렉산드로브나의 딸로 태어났다. 1874년 1월 23일 상트페테르부르크에서 에든버러 공작 알프레드와 결혼했다. 두 사람은 런던에서 신접살림을 시작했지만 마리아는 자신이 러시아의 황녀라는 점을 강조했기 때문에 런던 사교계에서 평판이 좋지 않았다. 특히 덴마크의 공주 출신인 알렉산드라 황태자비보다 러시아 황제의 딸인 자신이 신분으로 위라고 주장했다. 이에 화가 난 빅토리아 여왕은 마리아에게 기존에 쓰던 Her Imperial Highness가 아닌, Her Royal Highness라는 경칭을 쓰도록 했지만 마리아는 이것을 무척 싫어했다.

1893년 알프레트는 백부 작센코부르크고타의 에른스트 2세의 뒤를 이어 작센코부르크고타 공작의 지위를 계승했고, 부부는 에든버러 공작과 작센코부르크고타 공작이라는 두 개의 칭호를 갖게 되었다.

마리아는 남편과의 사이에서 1남 4녀를 얻었으며 유일한 아들 알프레트는 1899년 자살을 기도했고 목숨을 건졌으나 1개월 뒤 세상을 떠났다. 이듬해인 1900년 6월 30일 남편 알프레트도 인후암으로 세상을 떠났다. 작센코부르크고타 공작의 지위는 조카 카를 에두아르트가 물려받았다. 1920년 마리아는 취리에서 숨을 거두었고 공가의 묘지에 묻혔다.

자녀[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