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리케 이글레시아스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Picto infobox music.png
엔리케 이글레시아스
Enrique Iglesias 2011, 2.jpg
기본 정보
본명 엔리케 미겔 이글레시아스 프레이슬러
Enrique Miguel Iglesias Preysler
출생 1975년 5월 8일(1975-05-08) (38세)
마드리드
국적 스페인 스페인
직업 싱어송라이터, 배우
장르 팝, R&B, 라틴 팝
악기 보컬, 기타
활동 시기 1994년 - 현재
레이블 포노비사, 인터스코프, 유니버설 뮤직 라티노, 유니버설 리퍼블릭, 폴리도르
웹사이트 www.enriqueiglesias.com

엔리케 이글레시아스(Enrique Iglesias, 1975년 5월 8일 ~ )는 스페인의 팝 음악 싱어송라이터이다. 미국에서 인기있는 라틴계 가수 중 한명으로, 그래미, 라틴 그래미, 빌보드 뮤직 어워즈, 아메리칸 뮤직 어워즈, 월드 뮤직 어워즈 등을 수상하였다.

생애[편집]

이글레시아스는 훌리오 이글레시아스와 필리핀계 스페인인 이사벨 프레이슬러 사이에서 태어났다. 누나인 차벨리 이글레시아스, 형인 같은 가수 훌리오 이글레시아스 주니어 외에 형제가 2명, 이복 형제 5명이있다. 엔리케 이글레시아스는 3살 때 부모가 이혼하여, 아버지는 미국 마이애미로 이주했으며, 아이들은 어머니와 마드리드에 살고 있었다. 그러나 이글레시아스의 할아버지, 훌리오 이글레시아스 시니어가 바스크 테러리스트 집단 ETA에 납치 된 사건이 일어나 1982년, 신변의 위험을 느낀 어머니에 의해, 형제자매와 함께 마이애미의 아버지 곁으로 보내진다. 이글레시아스는 어머니를 만나기 위해 매년 여름 스페인에서 보내졌을 때만 제외하고 제외 보모 엘비라 올리바레스(Elvira Olivares)에 의해 길러졌다. 첫 번째 음반도 보모에게 바쳐진 음반이다.

음악 활동[편집]

이글레시아스의 첫 경력은 프렙 스쿨의 걸리버 고등학교 재학 중에 출연 한 뮤지컬 '헬로 돌리!"(Hello, Dolly!)이다. 부모에게 비밀로 노래 레슨을 시작하였고, 경영학을 배우기 위하여 마이애미 대학교에 1년 정도 다니다 음악의 길로 나아가는 것을 결심했다. 이글레시아스는 음악 레이블을 찾고 있었지만, 계약가가 나올 때까지 본명을 사용하는 것을 완강히 거부하였고, 엔리케 마르티네스(Enrique Martinez)라는 가명을 썼다. 데뷔에 이르기 경력은 배경을 전혀 모르는 제3자가 이글레시아스의 데모 테이프를 듣고 재능을 인정했다는 설과 아버지의 전 매니저로 데뷔 당시부터 엔리케 이글레시아스의 매니저를 맡은 콜롬비아 사람의 페르난 마르티네스 (Fernán Martínez)에게 지원을 부탁했다는 설이있다.

이글레시아스와 매니저의 두 사람은 무명의 중남미 출신의 가수로 엔리케 마르티네스의 데모 테이프를 회사에 전달하였지만, 대기업 모두 거절 당했다. 드디어 멕시코 음악 등을 다루는 스페인계 라벨의 호노비사(Fonovisa)만 관심을 보였다. 호노비사와 계약을 맺은 이글레시아스는 캐나다의 토론토에서 첫 번째 음반의 녹음을 하였다.

1995년 발매된 첫 번째 음반 《Enrique Iglesias》는 발매 3개월만에 100만장을 돌파하였다. 700 만장의 세일즈를 기록한 미국에서 플래티넘 디스크가 되었다. 호노비사에서 데뷔 음반에 이어 1997년 《Vivir》, 1998년 《Cosas del Amor》를 발표했다. 《Cosas del Amor》에는 처음으로 영어로 부른 곡 〈Bailamos〉가 수록되어있다.

호노비사의 성공 (플래티넘 디스크 2장, 골드 디스크 1장)은 유니버설 뮤직과 음반 6장을 내는 계약을 맺고, 스페인어권에서 영어권 시장에 진출했다. 그리고 2000년 2월에는 미국의 국민적 축제 슈퍼 볼 하프타임 쇼에 출연하였으며, 2003년 12월에는 뉴욕의 풍물 록펠러 센터크리스마스 트리 점등식에 초대되는 등, 라틴 사회뿐만 아니라 미국에서도 일약 스타가 되었다.

이글레시아스는 세계에서 가장 잘 팔리는 스페인어계 음악가 중 한 명이다. 이글레시아스는 아버지의 판매 기록에 도달하지 않았지만, 음반 1장 당 매출은 아버지를 넘고있어 1990년대에 가장 많이 팔린 스페인어계 음악가가되었다.

다른 활동[편집]

이글레시아스는 작사가로도 활동하고 있다. 송라이터인 가이 챔버스와 공동으로, 안드레아 보첼리의 첫 팝 음반에 수록되는 싱글 〈Un Nuovo Giorno〉를 작사하였다.이 곡은 후에 〈First Day Of My Life〉로 영어로 번역되었으며, 스파이스 걸스의 일원 멜러니 치점이 커버하여 유럽 많은 나라에서 1위를 하였다. 영국 밴드 홀리스의 음반에는 이글레시아스와 공동으로 쓴 곡이 4곡 포함되어있다. 이글레시아스는 만약 은퇴하는 일이 있으면 다른 가수를 위해 곡을 쓰고 프로듀싱을 할 것이라고 언급한 적도 있다.

또한 2000년에 이글레시아스는 《Four Guys Named Jose and Una Mujer Named Maria》라는 오프 브로드 웨이 뮤지컬을 공동 프로듀스했다.

2002년에 이글레시아스는 미국의 과자 도리토스 광고에 출연하였으며, 월드 투어의 스폰서였던 펩시의 호화 광고에도 출연하였다. 2003년 공개된 로버트 로드리게스 감독의 《원스 어폰 어 타임 인 멕시코》에서 권총을 휘두르는 로렌조 역으로 출연하였다. 또한, 찰리 신 주연의 텔레비전 코미디 프로그램 《두 남자와 1/2》 2007년 5월 7일 에피소드에서 카메오로 출연하였다.

사생활[편집]

이글레시아스는 2001년 안나 쿠르니코바와 사귀었으나, 현재는 결별하였다.

음반 목록[편집]

스페인어 정규 음반

영어 정규 음반

스페인어/영어 정규 음반

영화 목록[편집]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