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토르 하라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Picto infobox music.png
Víctor Jara
기본 정보
본명 Víctor Lidio Jara Martínez
출생 1932년 9월 28일(1932-09-28)
사망 1973년 9월 15일 (40세)
직업 가수/송라이터, 연극 연출가, 대학교수
장르 포크음악, 누에바 깐시온, 안데스 음악
악기 보컬, 기타
활동 시기 1959년 ~ 1973년
레이블 EMI-Odeon
DICAP/Alerce
Warner Music]
웹사이트 Official website

빅토르 리디오 하라 마르티네스 (Víctor Lidio Jara Martínez, 1932년 9월 23일 - 1973년 9월 16일)는 칠레민중 음악가이자, 연극 무대 연출가이다. 노래를 통한 사회 변혁을 목적으로 하는 누에바 깐시온(Nueva cancion) 운동의 기수였던 것으로 유명하다.

생애[편집]

빅토르 하라는 칠레 남부 산티아고 부근 론켄의 가난한 농가에서 태어났다. 그가 10살때, 하라의 가족은 칠레의 수도인 산티아고로 이주했으며, 1948년 판토마임 극단에 가입했다. 1951년 칠레 대학연극학부에 입학했다. 그 즈음 민요의 연구연주집단에도 가입했다. 1961년 칠레 대학 부속연극연구소에 근무하며 무대연극을 연출했다. 1965년경부터는 작곡을 시작했다. 1973년 쿠데타를 일으킨 군부에 의해 산티아고경기장에 구금됐고, 결국 궐석재판에서 사형선고를 받고 처형당했다. 당시 군인들이 노래로 저항의지를 표현하는 하라의 창작능력을 두려워 해 기타를 치는 손을 부러뜨렸다는 일화가 전해진다.[1]

인용[편집]

‘파시즘의 얼굴들이 자아내는 공포를 보라!/ 저들은 계획을 칼날같이 수행해 나간다./ 저들에게는 피가 훈장이다./ 도살이 영웅적인 행동이다./ 오, 신이여, 이것이 당신이 만든 세상입니까?/ 7일 동안 기적과 권능으로 일하신 결과입니까?(중간 내용 줄임)노래하기란 얼마나 어려운 일인가/ 공포를 노래해야 할 때에는/ 내가 살아 있다는 공포/ 내가 죽어 간다는 공포/ 내가 이 많은 사람들 속에 있다는 것/ 그처럼 무한대의 순간 속에/ 침묵과 비명만이 담겨 있는 것이/ 내 노래의 끝이다./ 내가 보는 것은, 한 번도 본 적이 없는 것/ 내가 느꼈고, 지금 느끼고 있는 것들이/ 그 순간의 탄생이리라…….’(1973년 9월 쿠데타 당시 살해당하기 전에 지은 시)

[2]

디스코그라피[편집]

  • 1967 Víctor Jara
  • 1969 Pongo en tus manos abiertas
  • 1970 Canto libre
  • 1971 El derecho de vivir en paz
  • 1972 La población
  • 1973 Canto por travesura
  • 1975 Presente
  • 1993 Complete
  • 1996 Deja la Vida Volar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민중시인 파블로 네루다
  2. <빅토르 하라 - 아름다운 삶, 끝나지 않은 노래> 책 이야기-조혜원님의 블로그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