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카사 시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미카사 시
미카사 시의 위치
한자 표기 三笠市
가나 표기 みかさし
나라 일본 일본
지방 홋카이도 지방
도도부현 홋카이도
지청 소라치 지청
면적 302.64 km²
인구 10,491명
(2010년 9월 30일)
웹사이트 미카사 시

미카사 시(일본어: 三笠市)는 홋카이도소라치 지청 남부에 있는 시이다.

탄광으로 번창하고 있었지만 잇따른 폐광으로 인구가 격감했다. 홋카이도의 석탄과 철도, ‘홋카이도 민요’의 발상지이며 미카사 멜론으로 유명하다. 지명은 메이지 시대에 존재한 소라치 집치감의 건물의 뒷산이 나라의 미카사 산과 비슷하게 보이는 것에서 유래했다.

지리[편집]

소라치 지방 남부에 위치하고 있으며, 서쪽 이외의 세 방면이 산에 둘러싸인 지형이다. 시 동부에는 가쓰라자와 호가 있다. 에조미카사류나 암모나이트 등 많은 화석이 발견된다.

역사[편집]

  • 1868년 - 호로나이에서 양질인 석탄이 발견되었다.
  • 1879년 - 호로나이 탄광이 개설되었다.
  • 1882년 11월 13일 - 관영 호로나이 철도의 전노선이 개통하고 호로나이 역이 개설되었다.
  • 1906년 소라치 군 호로나이 촌, 이쿠슌베쓰 촌, 이치키시리 촌의 일부가 합병해 소라치 군 미카사야마 촌이 되었다.
  • 1942년 - 정으로 승격 및 개칭해 소라치 군 미카사 정이 되었다.
  • 1957년 - 시로 승격해 미카사 시가 되었다.
  • 1989년 - 기타스미 호로나이 탄광이 폐광했다.

경제[편집]

예전에는 탄광 도시로서 번창했지만, 탄광의 잇따르는 폐광에 의해 인구가 격감했다. 홋카이도에서 최고의 갱내굴탄광의 하나인 기타스미 호로나이 탄광이 1989년에 폐광하면서, 경제가 현저히 쇠퇴했다. 현재는 공업, 농업이 기간산업이다. 미카사 공업단지, 미카사 제2공업단지가 놓여졌다.

교통[편집]

도로[편집]

자매 도시[편집]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