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프레드 폰 리히트호펜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만프레드 폰 리히트호펜,1917년

만프레드 폰 리히트호펜(Manfred Albrecht Freiherr von Richthofen, 1892 – 1918)은 "붉은 남작"으로도 불리며, 1차 세계 대전중 독일 제국군 비행부대((Luftstreitkräfte)의 전투기 조종사였다. 그는 다른 어떤 전투기 조종사 보다도 많은, 80번의 항공전 승리를 공식적으로 인정받은 "최고의 에이스"였다. 처음에는 그는 기병대원이었으나, 1915년 비행부대로 전근하였고, 1916년 독일제국 비행단(Jasta 2)의 첫 멤버중의 한명이 되었다.그는 전투기 조종사로서 두각을 나타냈으며, 1917년 11 전투 비행단의 리더가 되었으며, 그 후 더 큰 전투 비행단(Jagdgeschwader 1)의 리더가 되었다. 1918년까지 그는 독일의 영웅으로 간주되었으며, 적군에게도 매우 잘 알려진 조종사였다. 리히트호펜의 전투기는 1918년 4월 21일 프랑스 북부 아미앵에서 격추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