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드킬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차에 치이기 직전의 불곰
치어죽은 살쾡이.

로드킬(영어: roadkill)은 동물이나 곤충도로에 나왔다가 자동차 등에 치여 사망하는 것을 말한다. 그 종류는 노루, 고라니 등 야생동물에서 개나 고양이 같은 애완동물까지 다양하다. 2006년 대한민국의 고속도로에서 사망한 동물의 수가 5,600마리에 이른다고 한다.[1] 로드킬을 방지하기 위해 생태통로를 설치하거나 위험도로에는 아예 동물이 뛰어들지 못하도록 울타리를 설치하기도 한다.[2] 또한 대한민국의 주요 도로에서는 한 햇동안 평균 500억마리가 자동차에 치여 죽는 일이 발생한다. [3]

국립국어원에서는 로드킬찻길동물사고로 다듬었다.[4]

주석[편집]

  1. 야생동물의 비운 '로드킬'. 환경부 웹진 2007년 9월호 (2007년 9월).
  2. "빈발하는 ‘로드 킬’… 생태로 확충해야", 《동아일보》, 2009년 8월 4일 작성. 2012년 3월 13일 확인.
  3. "자동차는 곤충 학살車…매년 500억 마리 치여 죽어", 《파이낸셜뉴스》, 2011년 7월 16일 작성. 2013년 8월 13일 확인.
  4. 로드킬은 찻길동물사고로. 우리말 다듬기 (2007년 5월 1일).

같이 보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