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렁큰타이거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드렁큰 타이거
Drunken Tiger
기본 정보
국가 대한민국 대한민국
장르 힙합
활동 시기 1995년 ~ 현재
레이블 정글 엔터테인먼트
관련 활동 무브먼트, CB매스, 김진표, 라킴, 다일레이티드 피플스, 랍티미스트, 더 콰이엇, 화나, DJ 프리즈, 스타일리스틱 존스, 셀프 코베인, 지브라, 이정봉, Ann
웹사이트 대한민국 공식
미국 공식
일본 공식
구성원
타이거 JK (랩)
이전 구성원
DJ 샤인 (랩)
DJ James JHIG (DJ)

드렁큰타이거 (Drunken Tiger)는 1990년대 초에서 미국에서 결성해 1999년부터 활동하고 있는 대한민국힙합 그룹이다. 현재 멤버로는 타이거 JK가 있으며 현재 공연할 때는 늘 백업으로 비지팔로알토가 참여하고 있다.

드렁큰타이거는 원래 1992년 로스앤젤레스 폭동 직후 미국 웨스트 코스트 L.A의 랩의 뿌리 힙합 축제에서 데뷔, 고등학교 시절부터 힙합 방송을 비롯한 크고 작은 무대에서 랩실력을 뽐내던 타이거 JK에 의해 시작되어 힙합계의 여러 동료들이 참여하는 타이거 클랜을 가리키도 하며 한국에서의 첫 활동은 타이거 JK를 주축으로 미국의 Micki Eyez와 Sucram가 멤버로 활동하였고, 1999년, 두 번째 귀국부턴 타이거 JK를 주축으로 DJ 샤인이 결성되어 활동하였다.

2005년, 1집부터 5집 음반까지 활동한 DJ 샤인은 탈퇴 후, 타이거 클랜은 타이거 JK를 주축으로 필리핀계 Roscoe Umali를 비롯해, Micki Eyez, Xrae 그리고 한국인 DJ James JHIG, Mongo Fresh, 박재선, Kevin gunheehan, David Kempo Han 으로 구성되어 있다.

한국의 정통 힙합 전파에 공헌해온 드렁큰타이거의 힙합운동은 더 크게 무브먼트 (Movement) 크루로 범위를 넓혀왔으며 현재 한국에서 가장 많은 힙합작품을 발표한 아티스트이며 한국대중음악상, 골든디스크, MKMF를 비롯한 각종 상을 수상 하였다.

구성원[편집]

현 구성원[편집]

본명 : 서정권 / 출생 : 1974년 7월 29일 / 소속사 : 정글 엔터테인먼트 / 학력 : UCLA 중퇴
가족 : 아버지 음악평론가 서병후, 어머니 김성애(전 와일드캐츠 멤버), 아내 윤미래, 아들 서조단

이전 구성원[편집]

본명 : Mark Yim / 출생 : 1974년 6월 11일 / 소속사 : 케이앤엔터테인먼트 / 학력 : 뉴욕주립대학교

객원 구성원[편집]

변화 과정[편집]

1999년, 드렁큰타이거는 타이거JK와 DJ 샤인으로 이루어진 힙합 듀오였다.

그러다가 2000년 2집부터 DJ James JHIG이 DJ로 드렁큰타이거에 들어오게 되었으며, 한국에 오기 전부터 JK와 같이 활동하려 했던 외국의 Roscoe UmaliMicki Eyez도 2집 때부터 부각되었다. 그들은 4집 앨범까지 참여했으나, 각자의 사정으로 그 이후의 앨범에는 거의 참여하지 않았다.

그렇게 JK와 샤인 둘만 남아 5집을 발매하게 되는데, 그 5집마저 샤인은 개인사정으로 "백만 인의 콘서트" 단 한 곡만 참여했고 거의 JK 혼자 작업을 했으며 JK의 솔로앨범이라고도 할 수 있게 되었다. 그때 당시 드렁큰타이거의 불화설이 돌았으나, 샤인은 직접 공식 홈페이지에 'JK와의 우정은 변함이 없다'라는 식으로 해명을 하였다. 그러나 2005년 6집이 나오기 전에 샤인이 돌연 드렁큰타이거를 탈퇴하였고, 6집부터 현재까지는 타이거JK의 솔로체제가 되었다.

연혁[편집]

1992년 흑인폭동 당시 흑인 랩퍼 아이스 큐브는 Black Korea란 곡을 발표했다.

흑인을 상대로 장사하면서 정작 흑인들과는 어울리려 하지 않는 한국인들에 대해 강한 불만을 표시하였다. 흑인들을 비롯한 많은 MC,DJ들이 참가하는 힙합 페스티발 공연장에 한국인 랩퍼가 소개되자 관중석에선 야유가 터져 나왔다.

고3의 어린 소년 타이거JK, 그는 당당하게 흑인들과 맞서 한국을 우습게 보지 말라는 내용의 "Call me Tiger(나를 호랑이라고 불러라.)"라는 노래를 불러 즉흥랩 상을 받았다. 그 소년은 거기서 다른 한국 사람 DJ 샤인을 만났다. DJ 샤인도 뉴욕 각종 클럽에서 DJ로서의 실력을 인정받아 곳곳에서 초청받아 활동을 하고 있었다. 서로 한국 사람이란 사실을 모른 상태에서 만났다가 둘은 한국 사람이란 사실을 알게 되고 금방 친해져서 힙합그룹을 만들었다.

업타운과 마약 사건[편집]

2000년 5월, 드렁큰타이거의 멤버 타이거 JK는 필로폰을 흡입한 혐의로 구속됐다.

당시 JK가 구속된 것은 이미 구속기소돼 있던 업타운의 멤버가 `JK와 함께 수 차례 필로폰을 흡입했다`고 증언한 것 때문으로 알려졌다. 드렁큰타이거 JK의 마약사건은 국내 힙합인들은 물론 미국 힙합 사회에서도 논쟁을 불러일으킨 `뜨거운 감자`였다.

당시 JK는 `필로폰을 흡입했다고 하는 때에 나는 한국에 없었다`며 혐의 사실을 부인했고, 소변·모발 검사에서도 모두 음성 판정이 나왔다. 사정이 이런데도 JK는 2000년 5월 4일, 마약류관리법 위반 혐의로 구속됐고, 36일간 복역한 후 6월 8일 보석으로 풀려났다.

구속 당시 팬들은 JK의 부친이며 공륜 음반 심의 위원을 지낸 팝 칼럼니스트 서병후씨와 함께 구명 운동 및 항의 집회를 가졌다. 또, 세계적 인터넷 방송국 `Heavy.com`은 라는 30분짜리 다큐멘터리를 방영했으며, 외국 힙합 잡지들은 이와 관련한 특집 기사를 게재했고, 우 탱 클랜과 교류가 많았던 유명 힙합가수들이 `Free JK`라는 싱글을 발표해 국제적인 파문으로까지 이어졌다. 캐패도나 등 우 탱 클랜과 친하게 지내며 같이 작업하는 뮤지션이나 팬 등등을 '우팸'이라 일컬었던 것을 국내에서 우 탱 클랜으로 와전, Free JK가 우 탱 클랜의 곡이라고 와전되기도 했다.

그 당시 드렁큰타이거는 업타운이 거짓 증언하였다고 자백한 녹취 테이프를 가지고 있었고 그것을 공개·앨범에 실으려고 하였으나 JK의 무죄가 입증되자 결국 공개하지 않았고 그때 JK는 "미국은 죄가 입증되기 전까지 무죄이지만 한국은 무죄가 입증되기 전까지는 유죄이다." 라는 말을 남기기도 하였다.

DJ 샤인의 탈퇴[편집]

1999년, 타이거JK와 함께 드렁큰타이거를 결성한 DJ 샤인은 드렁큰타이거로 활동하기 전후에도 사업에 관심이 많았다.

그러던 그는 타이거JK와 함께 드렁큰타이거로 2003년에 4집까지 활동하다가 갑작스레 탈퇴를 하고 5집에 단 한곡만 콜라보를 남기고, 드렁큰타이거를 나가게 된다. 그 후 DJ 샤인의 탈퇴 사유에 대해 많은 뜬소문들이 올라왔고, 그 당시 언급된 탈퇴 사유로는 타이거JK와의 불화, 음악적인 회의, 그리고 평소에 사업에 관심이 많은터라 사업에 열중하기 위해 탈퇴를 하였다는 등의 말이 대표적이였다.

또한, 2009년 6월 11일에 방송된 TV 프로그램 MBC 라디오 스타에서는 힙합 그룹 에픽하이가 출연, 최고의 힙합곡으로 그룹 드렁큰타이거의 노래를 꼽자 진행 MC인 김구라가 "드렁큰타이거에서 왜 DJ 샤인이 탈퇴한지 아느냐"며 그룹 멤버 중 타이거 JK가 DJ 샤인보다 인기가 많은 것이 탈퇴의 원인이었을 것이라고 추측했다.

이에 윤종신 김국진 신정환 등 다른 MC들이 "소스가 정확한거냐"고 묻자 김구라는 "무명의 정보원이 알려주었다"며 얼버무렸다.

그러나 아직까지도 그가 왜 드렁큰타이거를 나가게 되었는지는 확실하게 밝혀지지 않았다. 그 후에 그는 2006년 영화 OST앨범에 참여, 2007년, 허니패밀리의 앨범에 참여하는 등 간간히 모습을 보였으며 2009년 5월 현재 솔로앨범 "Right Round (Digital Single)" 을 발표하여 활동하고 있다.

척수염에 걸리다.[편집]

2006년 2월, 타이거JK는 생애 엄청난 고비를 맞게 된다. 바로 100만명 중에 1명에게 발생한다고 하는 척수염에 걸린 것이다. 처음에는 그냥 허리디스크인 줄 알았지만, 엄지발가락을 꼼지락거려도 다리털을 뽑아도 아무런 감각이 없었고, 체온도 갑자기 뜨거워졌으며, 끝내 위험하다는 걸 알게 되자, 척수염 판정을 받고 병원에 입원하였다. 척수염으로 인하여 신경이 마비되었고, 당시 치료하게 위해 복용하였던 스테로이드제가 심한 부작용에 걸려서, 2주만에 무려 30~40kg나 체중이 불었다. 소속사는 물론, 가족까지도 몰랐다고 한다. 심지어는 마비로 인하여 지팡이 없이는 걸을 수 없을 정도라고 말하기도 했다. 하지만 투병생활을 하면서도 무브먼트 공연 활동을 하였고, 움직이면 뼈가 약해지지만, 그는 물을 마시면서 의정부 시내를 걸어다니면서 병이 조금씩 쾌유되기 시작하였다. 그리고 윤미래(당시 결혼 前)가 옆에 돌봐줘서 끝내 투병생활에 이겼다. 하지만 완치되지 않았기 때문에 여전히 약을 먹고, 단어는 생각이 나는데 말이 나오지 않는 부작용이 있다고 한다.[1]

라킴과의 콜라보[편집]

2009년 6월, 드렁큰타이거의 8집 발매에 앞서 라킴, Dilated PeoplesRakaa, 일본의 랩퍼 Zeebra 등,

해외 유명 랩퍼의 참여소식이 대한민국 힙합계를 흔들어놓았다. 또한 어떠한 대가도 받지 않고 흔쾌히 앨범에 참여해 주어서 화제가 되기도 하였다.

다음은 타이거JK와 콜레보를 한 Rakim이 타이거JK와 한국 힙합팬들에게 전해온 편지 내용이다.


"타이거JK는 힙합 음악과 그 운동에서, 나와 똑같은 좁은 길을 나란히 개척해가는 친구!"

"나는 언제나 의식 있는 눈으로, 세계를 내다보는 언더그라운드 아티스트였습니다. 나는 그동안 콜레보는 많이 하지 않았지만, 나는 내가 콜레보를 할 때에는 나와 똑같은 좁은 길을 걷고 있는 아티스트를 찾습니다. 타이거JK가 바로 그런 친구입니다. 우리는 지금 육체적으로는 서로 지구의 반대편 끝에 있지만, “힙합 - 그 음악과 그 운동”을 보는 방식이나, 정신적인 면에서 서로 꼭 같이 나란히 가고 있습니다."

"나는 뉴욕 아티스트이지만 글로벌한 안목을 갖고 있습니다. 나는 대한민국, 그리고 아시아에서, 언제나 엄청나게 큰 사랑을 받고 있다는 걸 알고 있습니다. 그러므로 그 분들이 내 메시지를 듣고 있다면, 나도 그분들의 이야기에 귀를 기울여야 합니다. 따라서 당신이 올바른 기회를 찾아 무언가 직접적인 영향력을 끼치고 무언가 되돌려 줄 수 있을 때, 나도 내가 갖고 있는 모든 것을 던져 함께 참여하고 있다는 사실을 알아주십시오." [2]

발매 음반[편집]

정규 음반[편집]

컴필레이션[편집]

  • 1999년 2월 - 《1999 대한민국》 참여곡 - “Hip-Hop Syndrome ” , “Mission Impossible ”
  • 2002년 5월 - 《2002 대한민국》 참여곡 - “Voodoo Boogie”

비정규 앨범[편집]

수상내역[편집]

  • 2010년 서울가요대상 최고앨범상
  • 2010년 서울가요대상 힙합부문상
  • 2009년 스타일아이콘어워즈 남자가수부문
  • 2009년 Mnet 아시안 뮤직 어워드 남자가수상
  • 2008년 제5회 한국대중음악상 최우수 힙합 노래상
  • 2005년 제20회 골든디스크상 뮤직비디오 작품상
  • 2005년 Mnet-Km 뮤직비디오 페스티벌 최우수작품상
  • 2003년 서울가요대상 힙합부문 특별상
  • 2001년 서울가요대상 힙합부문 특별상
  • 2001년 Mnet 2001 뮤직비디오 페스티발 힙합 최우수 작품상

크루[편집]

2000년 드렁큰 타이거 2집에 수록된 "The Movement"라는 곡을 시작으로 무브먼트라는 크루가 생겨났다. 당시 곡에 참여했던 래퍼는 드렁큰 타이거를 비롯하여 윤미래, CB Mass, 김진표 a.k.a. JP(김진표는 곡에 참여했지만 무브먼트에 들어가지는 않았다.) 등이었는데, 무사파(리쌍, Tiger JK, 윤미래, Bizzy등)의 멤버들이 무브먼트의 창립 멤버라고 알려져있다.

레이블[편집]

2006년 2월에 정글 엔터테인먼트 설립에 참여하였다. Jungle Entertainment는 음반기획 전문업체이며 대중의 가슴을 울리고 갈증을 해소하는 음악을 하는 뮤지션을 양성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주석[편집]

  1. "타이거JK "척수염 완치되지 않았다"", 《매일경제》, 2010년 1월 14일 작성. 2010년 1월 15일 확인.
  2. Rakim의 영어 편지 원문 : "I've always been an underground artist with a conscious outlook on the world. I haven't done a lot of collabs, but when I do, I'm looking for artists in the same lane. Tiger's that dude. We're on opposite sides of the planet physically but spiritually and in the way we see Hip-Hop - the music, the movement - we are right along side." "I'm a NY artist but I got a global outlook. I know in Korea - in Asia as a whole - I've always gotten tremendous love. So if they're listening to me, I got to listen to what they're doin'. And when you find the right opportunity - when you can do something direct and give at least something back - you know I'm goin' in with all I got."

같이보기[편집]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