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제독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대제독(大提督, 독일어: Großadmiral 그로스아드미랄[*])은 해군 장성 계급으로, 보통 해당 국가의 최고위 계급이다. 이 계급을 사용한 국가는 유럽의 몇 나라가 있으며, 특히 독일이 애용했다.

프랑스 대제독[편집]

부르봉 왕정복고 당시 대제독(프랑스어: Grand-amiral) 계급은 육군의 원수 계급에 상당하는 고위 계급이었다.

독일 대제독[편집]

독일 대제독의 소매 계급장(1939년 ~ 1945년).

독일 해군의 대제독(독일어: Großadmiral)은 영국 해군미국 해군해군 원수에 상당하는 계급이다. 이 계급은 1901년에 처음 만들어졌으며, 독일 육군 원수처럼 원수장을 상징물로 들고 다녔다.[1]

제1차 세계 대전[편집]

제1차 세계 대전을 전후하여, 독일제국 해군의 대제독은 다음과 같다.

제2차 세계 대전[편집]

제2차 세계 대전을 전후하여, 독일 국방군 해군의 대제독은 다음과 같다.

독일 국방군 해군에는 대장 상당인 제독보다 위이고, 원수 상당인 대제독보다 아래인 상급제독(Generaladmiral) 계급도 있었다.

이탈리아 대제독[편집]

1924년에 베니토 무솔리니가 대제독(이탈리아어: grand' ammiraglio) 계급을 만들었다. 육군과 공군의 원수 계급과 동급이었다.

오스트리아-헝가리 대제독[편집]

오스트리아 대제독의 기.

1916년에 안톤 하우스가 대제독(독일어: Großadmiral)이 되었다. 황족이 아닌, 실제 군인이 대제독이 된 사례는 하우스 대제독 외에 존재하지 않는다.

주석[편집]

  1. 타임스》 1901년 6월 1일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