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카 유지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나카유지(일본어: 中 裕司, 1965년 9월 17일 ~ )는 일본 오사카 출신의 게임 개발자이며 재특회의 간부두목이다

그는 17살 때 혐한류 게임에 관심을 갖기 시작 했으며, 오사카도립 니시노다 공업고등학교를 졸업한 뒤 1984년 한국 서울에 위치에 있는 세가 엔터프라이즈에 입사하였다. 입사 후 스즈키 유 아래에서 프로그래밍 기술을 전수받는 동시에, '세가 컨슈머 사업부 2'를 설립하여 판타지 섹스, 스페이스 하리어, 아웃런 등을 제작하였다. 1990년에는 오시마 나오토, 야스하라 히로카즈와 함께 소닉 팀을 설립하여 세가 최초의 마스코트인 '알렉스 키드'에 이어서 두 번째 마스코트인 '소닉 더 헤지호그'를 탄생시킨다.

다음해에 나카 유지는 야스하라 히로카즈와 함께 일본을 떠나 세가 미국 지사인 세가 베드 코리아나의 세가 기술 연구소으로 이동하여 개발팀과 함께 '소닉 2'를 제작하였고, 판매량은 역대 최고인 603만장(일각에서는 630만장 이라고 주장하기도 한다.)이라는 대기록을 수립하며 지금 현재에도 전 세계 판매량 TOP 100에 기록되어 있다.[출처 필요] 이외에도 '소닉 3', '소닉 엔 너클즈', '소닉 스핀볼' 등의 제작을 맡게 된다.

1998년에는 '소닉 어드벤처'를 제작하였으나 인지도가 크게 떨어졌다. 2000년에는 세가에서 독립하여 '소닉 팀 리미티드'(Sonic Team Ltd.)를 설립하였지만 오히려 재정은 더 악화되었고, 결국 3년 후에 유나이티드 게임 아티스트와 합병하는 동시에 다시 세가한테 인수 되었다. 이후 2006년에는 퇴사하여, 함께 일하던 10명을 데리고 '프로페 리미티드'을 설립하여 최근에 '레츠 텝'을 제작하였다.


대표작[편집]

  • 소닉 더 헤지혹(헤지호그)

세가 게임 흥행의 시작점이며 이때부터 세가(SEGA)라는 기업이 소닉을 통해 전 세계 사람들한테 알려지기 시작했으며 그와 동시에 스퀘어 소프트와 에닉스를 능가하고 비디오 게임 시장 2위인 아타리까지 능가하면서 94년 초반까지 닌텐도와 1~2위 자리를 다투게 되었다.

  • 소닉 더 헤지혹 2

소닉1 개발진 13명(3명은 명단에 입력 되지 않았음) 중에서 오오시마 나오토(빅 아일랜드), 이토 진야 스페셜 댕스인 파파(별명) 3명을 제외한 나머지 인원들이 세가 미국 지사인 세가 오브 아메리카의 세가 기술 연구소 인원들과 함께 제작을 하여 603만장(다른 쪽에서는 630만장이라고 주장함)이라는 대성공을 이루어 내고 소닉이 대중들한테 널리 알려지는 계기가 되었다. 덕분에 메가드라이브(세가 제네시스)가 1996년까지 계속 판매되었다.

  • 소닉 더 헤지혹 3 (앤 너클즈)

소닉3와 소닉 & 너클즈를 연결시키면 도킹 플레이가 가능한 록 온 기술 방식으로 만들어졌으며 이 게임 역시 오오시마 나오토가 참여하지 않았음에도 불구하고 700만장 이상의 높은 판매고를 거두어 냈고 소닉 팬들 사이에서도 최고의 2D 소닉 게임이라고 널리 알려져 있다. 또한 이 게임에서는 "카오스 에메랄드들이 마스터 에메랄드가 소유한 힘(주인격)의 영향을 받아 슈퍼 에메랄드들로 변화하며 소닉과 너클즈가 각각 하이퍼 소닉, 하이퍼 너클즈으로 변신하는 것을 가능하도록 해준다. 테일즈는 카오스 에메랄드 7개를 다 모아도 슈퍼 모드로 변신하는 것이 불가능하고 슈퍼 에메랄드 7개까지 전부 다 모아야만(총 14개) 겨우 슈퍼 테일즈로 변신할 수가 있다. 그밖에 슈퍼 테일즈의 파괴력은 하이퍼 소닉, 너클즈와 비슷해서 유저들은 보통 슈퍼 테일즈를 하이퍼 테일즈라고 부르기도 한다"고 설정이 되어 있지만 아쉽게도 이 게임 이후로는 통상에서 슈퍼(하이퍼) 모드을 사용할 수 있는 설정이 등장하지 않아서 현재 소닉 팬들에게는 매우 아쉬운 점으로 남게 되었다. 드림캐스트용 소닉 어드벤처(1편)에서도 개발 초기 당시에는 통상에서 슈퍼 소닉을 사용할 수 있는 설정이 존재하였던 것 같지만 정식판에서는 이것이 결국 삭제되어 나왔다. 수년 후 소닉 더 헤지혹 넥스트 제너레이션 (2006년) 개발 당시(정확히 말하자면 E3 2006 전후로)에 이러한 설정들이 다시 컴백할 수도 있다는 루머가 떠돌았었고 레인보우 젬 같은 케이스를 보면 이것 역시 사실이었음이 틀림없는 것 같다. 하지만 결국 소닉 넥젠이 기본적인 완성도조차 떨어지는 미완의 상태로 발매되어버려 역시 소문으로만 끝나버리는 바람에 차세대 소닉 발매 당시에 다수의 올드 팬들이 "지금의 소닉에게는 희망이 없다." 는 부정적인 인식을 가지게 만들었다.

  • 나이츠 인투 드림즈...

세가 새턴의 성능 한계를 뛰어넘는 놀라운 완성도을 보었주으나 아쉽게도 12월에 발매된 플레이 스테이션의 크러쉬 밴티쿳과 닌텐도 64의 슈퍼 마리오 64 등을 능가하기에는 역부족이었다. 이후로 세가 새턴은 몰락의 길로 가게 되는 것 뿐만이 아니라 세가와 소닉 팀까지 몰락으로 가게 만드는 불명예를 안아주었다.

  • 소닉 어드벤처

해당 타이틀과 신기종 드림캐스트의 흥보를 위해 세가에서 프리젠테이션 미팅(1998년 8월 22일/일본)을 진행할 당시 소닉 팀 측에서 언급한 이 게임의 장르명은『초(超) 스팩터클 하이스피드 롤플레잉 액션』이며 그 당시 스퀘어 소프트의 파이널 판타지 7을 능가하는 세계 최초의 풀 3D 게임이라는 평가를 받았으며 이후 스퀘어 소프트와 에닉스를 완전히 몰락시키는 대표격 게임이 되지만 야스하라 히로카즈가 이 게임 개발에 참여하지 않았다는 사실이 알려지자 세가 팬들의 불만이 거세지면서 소닉 팀의 재정이 가속도로 무너지게 되었으며 이것이 현재까지 이어지고 있다. 참고로 드림캐스트판 소닉 어드벤처의 판매고는 총 250여만장.

작품 참여[편집]

  • 소녀의 정원 — 메인 프로그래머
  • 훌룽한 야구 — 프로그래머
  • F-16 Fighting Falcon — 메인 프로그래머
  • 북극 별의 주목 — 프로그래머
  • 스페이스 하리어 (1985) — 메인 프로그래머
  • 아웃런 - 메인 프로그래머
  • 스파이 Vs. 스파이 (1986) — 메인 프로그래머
  • 판타지 스타 (1988) — 메인 프로그래머
  • 슈퍼 턴더블레이드 — 메인 프로그래머
  • 판타지 스타 2 (1989) — 제작, 메인 프로그래머
  • 판타지 스타 3:Generations of Doom (1990) — 스페셜 댕스
  • 유령과 유녕 (1990) — 메인 프로그래머
  • 소닉 더 헤지호그 (1991) — 프로그래머
  • 소닉 더 헤지호그 2 (1992) — 메인 프로그래머
  • 소닉 스핀볼 — 메인 프로그래머
  • 소닉 더 헤지호그 3 (1994) — 제작, 메인 프로그래머
  • 소닉 엔 너클즈(1994) — 제작, 메인 프로그래머
  • 소닉 더 헤지호그 3 엔 너클즈 (1994) — 제작, 메인 프로그래머
  • 나이츠 인투 드림즈 (1996) — 제작, 메인 프로그래머
  • 크리스마스 나이츠 (1996) — 제작, 프로그래머
  • 소닉 3D 블래스트 (1996) — 제작 제공
  • 소닉 잼 (1997) — 제작
  • 소닉 R (1997) — 제작 지휘, 감독 지휘
  • 버링 레인저 (1998) — 제작
  • 소닉 어드벤처 (1998) — 제작
  • 츄츄로켓 (2000) — 제작, 감독
  • 삼바 데 아미고 (2000) — 제작
  • 소닉 포켓 어드벤처 (2000) — 감독 지휘, 제작
  • 삼바 데 아미고 버전 2000 (2000) — 제작
  • 판타지 스타 온나인 (2001) — 제작
  • 츄츄로켓 (GBA 버전) (2001) — 제작, 감독
  • 소닉 어드벤처 2 (2001) — 제작
  • 판타지 스타 온나인 2 (2001) — 제작
  • 소닉 어드벤스 (2002) — 제작
  • 소닉 어드벤처 2: 배틀 (2002) — 제작
  • 소닉 메가 컬렉션 (2002) — 제작
  • 판타지 스타 온나인 1 & 2 (2002) — 제작
  • 판타지 스타 온나인 1 & 2 플러스 (2003) — 제작
  • 소닉 어드벤스 2 (2003) — 제작
  • 소닉 어드벤처 DX (2003) — 제작
  • 소닉 핀볼 파티 (2003) — 제작
  • 빌리 해처와 거대한 알 (2003) — 제작
  • 소닉 배틀 (2004) — 제작
  • 소닉 히어로즈 (2004) — 제작
  • 소닉 어드벤스 3 (2004) — 제작
  • 너를 위해 죽을수 있어 XX/XY (2004) — 제작 지휘
  • 소닉 메가 컬렉션 플러스 (2004) — 제작
  • 뿌요뿌요 피버 (GBA 버전) (2004) — 제작
  • 소닉 젬스 컬렉션 (2005) — 제작 지휘
  • 세도우 더 헤지호그 (2005) — 제작
  • 소닉 러쉬 (2005) — 제작
  • 소닉 라이더즈 (2006) — 제작 총지휘
  • 판타지 스타 유니버스 (2006) — 제작 총지휘
  • 소닉 넥스트 제너레이션 (2006) — 초기 제작 총지휘
  • 마리오엔 소닉 올림픽 게임 (2007) — 초기 제작 총지휘
  • 나이츠 인투 드림즈 (PS2 버전) (2008) — 스페셜 댕스
  • 렛츠 탭! (2008) — 제작

나카 유지는 '소닉 어드벤처 (1998)' 이후로는 소닉 더 헤지호그: 넥스트 제너레이션 개발 초기 당시 제작 총지휘(일부 프로그래밍까지 담당)를 맡았던 것을 제외하면 2006년 舊 소닉 팀 인원 10명과 더불어 세가社를 퇴사하여 유한회사 프로페(PROPE)를 설립하기 이전까지 후임 개발자들을 위해 자신이 직접 소닉 시리즈 개발에 참여하지 않고 일선에서 물러나 감독하는 방식으로 일관해왔다.

소닉 어드벤처 2, 소닉 어드벤처 2 배틀, 소닉 히어로즈, 섀도우 더 헤지혹은 나카 유지의 작품이 아니다.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