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유튜버 뒷광고 내부고발 논란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2020년 유튜버 뒷광고 내부고발 논란대한민국인터넷 방송인 참PD2020년 8월 3일 생방송에서 '여러 유튜버들이 비밀리에 돈을 받고 "유료 광고 포함" 표시나, 어떤 경로로도 광고라는 것을 알리지 않고 마치 '내 돈주고 내가 샀다'며 제품을 홍보했다' 며 폭로한 사건이다. 이에 참PD가 직접적으로 저격한 방송인들 뿐만 아니라, 여러 분야의 유튜버들이 자진하여 사과문을 올리거나 방송 활동을 그만두는 등 큰 파장이 일어났다.

발단[편집]

도티 발언[편집]

참PD생방송에서 음주 후 "도티가 뒷광고로 돈을 벌어 샌드박스 네트워크를 팔아먹으려고 한다"라는 발언을 했다.[1][2] 이에 도티가 생방송에 참여하며 슈퍼챗으로 반론을 하자 참PD는 "전화로 직접 대화를 하자"라며 자신의 전화번호를 공개했다. 그러나 수많은 시청자들이 참PD한테 전화를 지속적으로 걸면서 대화가 제대로 성립되지 않고 있다. 또한 "도티를 왜 공격했느냐" 에 대한 시청자들의 질문에 참PD는 "10만원으로 4번이나 후원하는 게 나를 기만하는 거 같다" 라고 말했다. 이후 샌드박스 네트워크가 사과문을 올리며 일부는 사실로 드러났다.

공혁준 발언[편집]

참PD가 도티 발언에 이어 "공혁준은 가짜사나이거짓말로 출연한 돼지X끼" 라는 발언을 하자 시청자들은 반발했지만, 참PD는 "나는 공혁준이 누군지도 모르며, 가짜사나이에 대해 언급한 적도 없다" 라며 사실을 부인했다. 하지만 증거영상이 있다는 사실을 알자 잘못을 인정하는 태도를 보였지만, 그러나 30분 뒤 다시 "출연자를 비난한 적이 없다", "기억나지 않는다" 라며 말을 돌렸다.[주 1]

그 외[편집]

그 외에도 상윤쓰, 김나름, 쯔양, 햄지, 문복희 등을 언급하며 "내가 입을 열면 바로 끝나버린다" 라는 발언과 DIA TV, 샌드박스 네트워크, 트레져헌터 등 MCN 회사들을 언급하며 "이 회사들은 모두 뒤에서 유료광고를 몰래 진행하며 내가 말 한번 하면 다 무너진다" 와 페이퍼 컴퍼니를 언급했다. 또한 "한국 유튜브 판은 매우 더럽고, 100만에서 400만 구독자를 가진 유튜버들은 대부분 이 혐의를 피해갈 수 없으며, 그들이 구독자와 시청자들을 얼마나 기만했는지 다 알고 있고, 이 모든 사실들은 증거를 기반으로 한 사실이다" 이라고 하기도 했다. 또한 참PD는 "영상을 절대로 지우지 않겠다" 라고 했으나 방송이 끝나자마자 영상을 삭제했다. 현재는 사과문사과 영상을 업로드한 상태이다. 결국 많은 유튜버들이 참PD의 말이 사실임을 인정하고 사과 영상을 올렸다.

참PD가 저격한 채널[편집]

어떠한 경로로든 광고임을 알리지 않아 명백히 뒷광고를 저지른 경우[편집]

  • 문복희 : 사과문 : 광고 표시를 하지 않고 '내 돈 주고 내가 샀다' 라는 거짓말을 하여 시청자들을 의도적으로 기만한 사실이 밝혀졌다. 이 사건 이후 구독자수가 40만 가까이 떨어졌다.

라이브 스트리밍을 통해 광고 사실을 고지한 경우[편집]

  • 공혁준 : 이쪽은 억울한 케이스로, 사건과 무관하다.

댓글 및 영상 상세 정보에만 광고임을 고지하고 유튜브에서 '유료 광고 포함' 라벨을 누락한 경우[편집]

  • 김나름 : 사과영상, '내 돈 주고 내가 샀다' 처럼 올리는 영상을 비롯해 소비자를 기만할 만한 영상이 있는 것으로 확인되었다. 이 사건 이후 구독자수가 10만 이상 떨어졌다.

기타[편집]

  • 도티 : 해명 영상을 올리고 지금 회복 단계이다.
  • 쯔양 : 사과문 없음, 일부 인정했다. 그러나 초창기의 몇 개의 영상에만 실수로 광고 표시를 하지 않았을 뿐이고, 고의로 한 행동이 아니었다.

추가로 광고 표기 문제가 밝혀진 채널[편집]

어떠한 경로로든 광고임을 알리지 않아 명백히 뒷광고를 저지른 경우[편집]

  • 양팡 : 양팡의 사과영상, 광고 표시를 하지 않고 '내 돈 주고 내가 샀다' 라는 거짓말을 하여 시청자들을 의도적으로 기만한 사실이 밝혀졌다. 약 6일 만에 49만 명의 구독자가 떨어졌다.
  • 임다 : 임다의 사과영상 사건 이후 구독자수를 비공개로 돌렸다. 또한 의료법을 위반한 경우가 될 수 있으며, 애초에 의료인이 아닌 일반인의 의료 뒷광고는 현행법으로도 금지되어있기 때문이다.
  • 푸메 : 사과문 또는 영상이 업로드되지 않았다. 또한 이에 대해 문제를 제기하거나 해명을 요구하는 등의 관련 댓글은 지속적으로 모두 삭제조치 하고 차단을 한다는 증언이 있다.
  • 효은이 : 사과문 또는 영상이 업로드되지 않았다. 이 사건 이후 100만원을 기부했다고 커뮤니티 공지에 올렸다.

라이브 스트리밍을 통해 광고 사실을 고지한 경우[편집]

라이브 스트리밍을 통해 광고 사실을 고지했다고 주장하지만 진위가 확인되지 않는 경우[편집]

라이브 스트리밍을 하지 않은 영상[편집]

광고 표기가 미비하며 유튜브가 제공하는 "유료 광고 표시" 기능만을 사용한 영상[편집]

댓글 및 영상 상세 정보에만 광고임을 고지하고 유튜브에서 '유료 광고 포함' 라벨을 누락한 경우[편집]

  • 홍사운드 : 뒷광고를 저격한 인물 중 하나로, 더보기란과 댓글에 쓰면 뒷광고가 아니라고 정의했다. 홍사운드의 사과 및 해명 영상 - 그러나 이같은 표시는 소비자로 하여금 기만하거나 오해를 불러일으키는 행위를 할 수 있으며, 9월 1일부터는 제목 또는 영상에 광고표시를 소비자가 알아볼 수 있게 해야 한다. 영상 시작부분과 끝부분에, 영상이 길 경우에는 약 5분 단위로 주기적으로 '광고 표시' 를 해야 한다.

기타[편집]


사망여우가 저격한 채널[편집]

그 외[편집]

  • '정배우: 사건사고이슈'(이하 정배우)라는 유튜버가 유명 유튜버들의 폭로 영상들을 계속 업로드 하고 있어 화제가 되고 있다. 가령 보겸의 경우에는, 처음에는 다소 어긋난 증거와 섵부른 판단으로 비판을 받았으나, 이후 영상에서는 정확한 증거와 깔끔한 정리로 '수혜자' '정배우가 이겼다' 등의 칭호를 받고 있다. 정배우는 8월 9일 생방송을 진행하기도 했다.
  • 뒷광고는 아니지만 흔한남매, 침착맨 등의 유튜버들은 실수로 영상에 광고 배너(유료 광고 포함)를 표기하지 못함을 인정하고 사과문 및 공지 영상을 올렸다. 박막례 할머니의 경우에는 셀리턴이라는 업체의 LED 마스크 과장광고이다.
  • 도티입장문[주 2]
  • 보겸1차 사과문[주 3]
  • 한혜연사과문
  • 침착맨입장문
  • 최근 해외에서 인기가 높은 뒷광고 유튜버들에게는 해당 댓글이 계속해서 달리고 있다.
  • 그 후 9월 24일 뒷광고 근절을 위한 예방 캠페인에 도티가 참석하기도 하였다.[3]

각주[편집]

내용주[편집]

  1. 음주 후 한 발언이라 정말 기억나지 않았는지의 여부는 불명.
  2. 현재 도티의 실질적 뒷광고 여부는 불명이다. 본인은 모든 영상들을 재검토하였다고 밝혔으나, 아직까지 사실은 알 수 없다. 디시인사이드 스트리머 갤러리에 올라온 폭로글은 사실이 아니라고 한다.
  3. 허나, 화내는 듯한 태도와 여성 커뮤니티를 언급하며 책임을 피해가려는 듯한 태도를 보여 현재 가장 큰 관심과 비난을 받고 있다.

참조주[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