희 (시호)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僖, 釐)는 시호에 쓰이는 글자다. 중시에 속하며, 《일주서》 〈시법해〉에는 유벌이환(有伐而還), 질연수간(質淵受諫), 소심외기(小心畏忌)를 일컫는다고 했다. 시호에서 僖와 釐는 같은 뜻으로 쓰이며, 따라서 釐는 대표음 '리'가 아닌 '희'가 옳은 발음이다.

희황제[편집]

희왕[편집]

희공[편집]

희후[편집]

희백[편집]